동문들도 시각차 대정해상풍력, “졸속사업” vs “지역발전”
동문들도 시각차 대정해상풍력, “졸속사업” vs “지역발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정서초 학부모회·총동창회 등 반려 촉구...구성원 찬반 양립
대정서초등학교 학부모회·총동창회·운영위원회 등이 20일 오전 제주도의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대정풍력발전 시범지구 지정안 반려를 촉구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대정서초등학교 학부모회·총동창회·운영위원회 등이 20일 오전 제주도의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대정풍력발전 시범지구 지정안 반려를 촉구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해양생태계 파괴 논란으로 10년째 표류중인 대정해상풍력발전 시범지구 지정 추진과 관련, 지역 학부모를 비롯한 주민들이 이를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다. 이에 반해 일부 주민들은 사업 추진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나서며 주민 간 갈등이 표출되고 있다.

대정서초등학교 학부모회·운영위원회·총동창회 등은 20일 오전 10시 제주도의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학교와의 협의 없이 졸속으로 진행되는 대정해상풍력 사업은 주민수용성 문제의 절차적 하자"라며 사업을 반려할 것을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대정해상풍력은 대정서초등학교 학생 및 학부모에게 아무런 설명이나 이해를 구하지 않은 상태에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설명회 때 학부모가 제기한 문제에 대해 '그 자리에 학교가 있는 것을 몰랐고, 추후 학교 측과 충분한 협의를 하겠다'고 답했지만 협의는 이뤄지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이어 "지역사회 및 학부모들이 동요하고 있고, 시골의 작은 학교는 교육환경이 훼손되어도 보호받지 못하는 것이 현실이라면, 보호받지 못하는 어린 학생들의 미래는 누가 책임지는 것이냐"고 성토했다.

이들 단체는 "대정해상풍력시범지구 지정이 정보가 공유되지 않은 상태에서 졸속으로 진행되면서 일부 학부모들이 학교에 학생들을 보내지 않겠다는 분들이 나타나고, 집단적인 등교거부 상황까지 일어나지 않을까 우려되고 있다"며 "4개 마을의 유일한 공공기관인 학교가 학생수 감소로 인해 폐교위기에 내몰리지 않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주민 수용성 문제의 하자를 드러낸 대정해상풍력 시범지구 지정안은 반려돼야 한다"며 "교육환경이 훼손되고 보호받아야 할 우리 아이들이 시골의 작은 학교라고 무시되는 것인지 도의회와 교육감, 도지사는 대답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같은날 자신들을 '대정서초등학교 해상풍력찬성동문모임'이라고 소개한 또 다른 주민들은 성명을 내고 "대정해상풍력발전사업은 제주도와 사업자가 적법한 행정절차에 따라 추진하는 사실을 인지하고 있다"며 "사업과 관련 대정서초등학교의 우려되는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지구지정 이후 환경영향평가 관련 법령에 명시된 절차에 따라 사업자와 지속적인 협의를 하겠다"고 밝혔다.

이들은 "최근 학생수의 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우리학교를 보며 후배들에게는 미안한 마음뿐이지만, 본 사업을 통해 마을과 학교의 발전을 기대하고 있다"며 "이는 우리학교의 영속적인 발전의 토대가 될 것이고, 친환경 발전사업인 본 사업의 동의를 통해 지구온난화를 막고 청정 제주를 물려준다는 자부심을 갖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전자파의 피해를 걱정하는 것은 모든 학부모의 동일한 마음임에도 불구하고 사업을 동의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이었다"며 "하지만, 수차례의 설명회를 통해 불안을 해소할 수 있었다. 우리는 정부가 출자한 발전공기업의 정직성과 기술력을 절대적으로 신뢰한다"는 입장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7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77
협재주민 2020-03-22 10:44:40
도의회에서 빨리 결정해줘야... 주민들이 더이상 편놔눠서 싸우는거 보고싶지 않아요.. 도의회에서 올바른 판단 하시길 바랍니다
106.***.***.23

레규 2020-03-21 18:03:56
난 대정풍력 반대....
그리고 핫핑크돌핀스 반대 돌고래 좀 그만 팔아먹어
어제 돌고래 만났는데 니네 때문에 짜증난데 허락도 안받고 자기 팔고 다닌다고

핫핑크돌핀스 관계자들 여기서 좀 설치고들 있는데
비록 회비만 내고 있지만 제주지역 환경단체회원이고 동물권에도
환경문제에도 부족하지만 관심이 있는 사람이다. 그러나
당신들은 정말 역겹다...자신들만 옳다고 믿는
당신들을 보면 자신들의 신념에 매몰되어 다른 사람들의 말을 듣지 않으려는
광신도들처럼 보이기도 한다. 그래서 대정풍력에 반대하지만 당신들이 설치는 꼴도 보기 싫다
그리고 양식장하는 인간들하고 같이 성명발표하는 모습은 당신들이 정말 환경과 동물권에 대해
얘기하는 단체인지 의심스럽게 만든다.
61.***.***.142

어선주 2020-03-21 17:36:00
해양생태계는 지구온난화 때문에 파괴되고 있는 것이다. 황금어장이라는 말은 옛말이다. 솔직히 열대어종 등장하고, 돌고래 등장하고, 조업량 많이 줄었다.

친환경에너지인 해상풍력사업을 통해서 조금이나마 지구온난화 늦추고싶다.
121.***.***.174

우아악 2020-03-21 13:39:01
그래도 원전이나 화력보다는 바람이 더 안전한가요? 옆에
일본봐요 ㅠㅠ 우리도 이제 안전에너지로 갑시다!!’
223.***.***.164

빡침 2020-03-21 13:11:04
멀쩡한 원전 중단하니 중국에서 러시아에서 전기수입해보자는 별 미친소리가 나오지
전력딸리는거 원전 가동중단하고서 부터지 !뭔 생태계?? 태양광은 친환경인줄아는 바보가 있네 농지가 줄어들면 친환경이냐?
원줄기가 한심스러운데 불쌍한 도민만 코로나에도 나와서 반대하시는구만 !!
221.***.***.2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