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제주도민회, 제32대 회장에 강한일 추대
서울제주도민회, 제32대 회장에 강한일 추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만명의 회원을 자랑하는 서울제주도민회 제32대 회장으로 강한일 서울제주도민회 장학회 선정위원장이 추대됐다.

서울제주도민회는 지난 21일 차기 회장 선출을 위한 투표를 진행해 강한일 후보가 당선됐다고 밝혔다.
 
서울제주도민회 회장 선출 권한을 가진 유권자는 총 278명이며, 228명이 투표에 참가했다. 
 
강성언(기호 1번), 강한일(기호 2번) 2명의 후보가 출마한 선거에서 강한일 후보는 총 140표를 얻으면서 차기 서울제주도민회장으로 추대됐다.
 
강한일 내정자는 오는 31일 서울제주도민회 대의원 총회에서 인준을 받으면 4월1일부터 본격적인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임기는 2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