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진 "사회적 약자 자립하는 차별없는 제주 약속"
김대진 "사회적 약자 자립하는 차별없는 제주 약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동홍동 더불어민주당 김대진 예비후보.
서귀포시 동홍동 더불어민주당 김대진 예비후보.

제주도의원 재보궐선거 서귀포시 동홍동 지역구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김대진 예비후보가 사회적 약자가 자립할 수 있는 지원정책 마련을 약속했다.

김 예비후보는 23일 보도자료를 내고 “장애인이라고 무조건 지원하는 것이 아니라 사회구성원으로 자립할 수 있는 여건 조성이 시급하다. 관리 기관이 다르더라도 동일한 복지를 제공해 차별 없는 제주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 예비후보는 자신도 장애인이라고 밝히면서 “최근 좌초된 ‘발달장애인 평생종합센터’ 건립을 재추진하겠다. 장애인에게 생활체육은 매우 중요하다. 장애인을 비롯한 어르신의 원활한 생활체육을 위해 여건을 개선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서귀포에 없는 헌혈의집을 개관해 자라나는 청소년이 헌혈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교육의 장으로 활용해야 한다. 2002년 예산 등 이유로 폐쇄된 헌혈의 집을 부활시키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