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당 제주 “원희룡, 재난기본소득 지급 시행하라”
민생당 제주 “원희룡, 재난기본소득 지급 시행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생당 제주도당은 25일 논평을 내고 "코로나19로 파탄에 이른 민생경제를 되살리기 위해 원희룡 제주지사는 전 도민을 대상으로 '재난기본소득' 지급을 하루빨리 시행하라"고 촉구했다.

민생당은 "전 세계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전시와 다름없는 최악의 상황을 겪고 있으며, 대한민국 또한 코로나19 여파로 불안감과 공포감에 더해 각 지역의 민생경제도 파탄에 이르렀다"고 우려했다.

이어 "제주지역은 자영업과 관광서비스산업 비중이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도내 입도 관광객이 끊기면서 자영업과 서비스 관광산업의 피해는 이루 말할 수 없을 정도로 커졌고, 이제는 거의 줄도산 위기에까지 이르렀다"고 주장했다. 또 "하루 벌어 하루 먹고 사는 일용직 근로자의 경우는 일자리도 없어 의식주 문제만이 아니라 인간의 존엄성 위기에까지 직면해 있다"고 했다.

민생당은 "제주도민을 대변한다는 원 지사는 경기도가 전 도민을 대상으로 시행하고 있는 '재난기본소득'을 벤치마킹해서라도 하루빨리 재원을 마련해 전 도민에게 지원함으로써 가계 지원효과와 자영업자의 매출 증대라는 일석이조의 재난기본소득 정책을 하루 빨리 시행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