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이젠 064 아니라 부서명 전화 받으세요~"
제주시 "이젠 064 아니라 부서명 전화 받으세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신자 정보 알림서비스 도입 전(왼쪽)과 후(오른쪽).
발신자 정보 알림서비스 도입 전(왼쪽)과 후(오른쪽).

제주시는 민원 편의를 위해 발신자 정보 알림서비스를 도입한다고 27일 밝혔다.

오는 4월1일부터 도입되는 서비스에 따라 제주시가 민원인에게 전화를 걸면 스마트폰의 경우 기존 형식(064-7**-****)에서 제주시**과 또는 **주민센터 등으로 바뀌어 표시된다.
 
이에 따라 민원인은 광고성 불필요한 전화인지, 행정당국의 필요한 전화인지 확인할 수 있게 됐다.
 
제주시는 발신자 정보 알림서비스로 인해 민원인과 연락이 원활해져 업무 효율성도 높아질 것으로 보고 있다.
 
신동철 제주시 정보화지원과장은 “정보통신 기술 변화에 따라 다양한 시책을 발굴해 시민중심의 민원행정 서비스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손시자 부담 2020-03-27 15:11:41
이 방법도 좋은데 아예 법을개정해서

전화를 받아주면 수신자에게 요금이 적립되도록 하면 쓸데 없는 전화가 없어진다

그러니 송신자는 송신 전화요금 외에 수신자의 수신료까지 부담 시키는 법을 만들자
12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