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제주 "강남모녀 사례 재발 시 법적대응" 엄포
민주당 제주 "강남모녀 사례 재발 시 법적대응" 엄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심 증세에도 제주여행을 다녀가며 공분을 산 서울 강남구 거주 모녀와 관련,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은 29일 논평을 내고 "제주시민의 생명권과 생활권을 위협하는 일에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민주당 제주도당은 "코로나19로 제주 역시 사상 초유의 어려움을 겪고 있다. 최근 여신금융협회에서 발표한 '2020년 2월 기준 전월 대비 신용카드 가맹점 승인액' 현황에 따르면 17개 시·도 중 제주도의 승인액 감소 비율이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1분기 소상공인 폐업 건수도 지난해 비해 43.4% 뛰면서 전국에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고 전제했다.

이어 "이러한 와중에 일명 '강남 모녀'는 20일 당일 오한과 근육통, 인후통 등의 코로나19의 유증상을 보였음에도 제주도 곳곳을 여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는 단순히 개인의 무책임으로만 치부할 수 없는 문제"라고 말했다.

민주당 제주도당은 "'강남 모녀'는 방역 지침을 어기고 5일 동안 제주도내 호텔, 편의점, 식당, 카페등의 장소를 방문하면서 제주시민의 평온한 일상을 무너뜨렸다. 이런 행태에 대해 제주도는 민사상 손해배상 소송과 형사 고발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고 했다.

이어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감염병 유행 우려가 있거나 감염병 지역 체류 또는 경유한 사람에게 자가격리나 시설격리, 증상확인, 조사·진찰 등의 조치'를 할 수 있게 됐고, 이를 지키지 않았을 경우 '1년 이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의 벌금' 처분을 내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

민주당 제주도당은 "제주시민의 평온한 일상을 무너뜨리는 행위에 대해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며 "향후 이 같은 행위가 재발했을 경우, 제주도당 법률지원단 차원에서 강력히 엄단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1
눈치봐그냉 2020-03-30 10:33:30
잘도 빠르다이 ㅋㅋㅋㅋ무사 강남구청장은 그런 헛소리해신고? 더불어민주당아니?
14.***.***.105

제주자영업자 2020-03-30 10:21:48
일벌백계로 강력한 처벌만이 모두를 경각심을 갖도록 엄하고도 중한 처벌로 감히 모든 국민 행동 지침으로 하고 있는 여행 자제 사회적 거리두기를 무시하고 나만 아니면 된다는 무책임하고 무분별한 양심으로 가진 돈이 얼마나 많은진 모르겠지만 하루벌어 하루 사는 자영업자 분들에게는 통탄할 일입니다.
가진것이 없고 물려받은것이 없고 배우지 못하여 근근히 살아가고 있는 자영업자 입니다.
원망하고 한탄하며 그래도 좋은날 있겠지 하며 버티고 살아가지만 이런 몇몇분들로 인해 자괴감마저 듬니다.
해외여행 엄청난 꿈같은 얘기 갈수 있으면 가야지요 할수 있으면 해야지요 하지만 지금은 아니라고 하잖아요 조금 참자고 하잖아요 조금 답답하고 힘들어도 같이 이겨내자고 하잖아요 내 삶 내맘대로 한다는데 왜들 xxx 이냐고 한다면 벌받습니다
221.***.***.11

최가 2020-03-30 08:40:41
안전한 청정제주 오영훈의원님이 만들어가야힙니다?
211.***.***.237

도민 2020-03-30 07:53:48
강남모녀만 처벌말고 9번 확진자랑 가족들 모두 처벌해주십시요.남미 갔다와서 처돌아다닌것도 처벌대상 아닐까요
14.***.***.245

벼룩오름 2020-03-30 02:44:35
제주 ‘을’지역구 '오'의원에게 2년 반동안 애원을 했습니다.
끝내 국정감사에 못 올리겠다고 뿌리쳐 버렸습니다.
와신상담하며 발품판 결과 안면도 없는 서울지역구 지상욱 의원께서 국정감사에 기꺼이 올려줬습니다. 이렇게 무능력하고 초심을 망각한 사람은 처음 봤습니다.

오의원이 여의도에서 4년 동안 한일이 뭐죠?

약속하고 첫 비행기로 지역구 ‘오’의원 하나 믿고 찾아간 지역구민을 난동 꾼 취급이나 해서 국회 사무실로 못 들어오게 차단하여 피가 거꾸로 서는 참담함에 결국 강창일 의원 보좌관에게 전화 걸어 겨우 국회에 들어갔습니다. 이런 분이 국회의원이라니?

이렇게 지역민을 안면몰수로 난 동꾼 취급으로 엿먹이려면 차라리 오 의원 고향인 서귀포 남원에서 의원을 하지 왜 조천에 와서 표 달라고 하는지?
125.***.***.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