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정은 “서귀포 신시가지 기반 시설 확충”
임정은 “서귀포 신시가지 기반 시설 확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원 재·보궐선거 대천, 중문, 예래동 선거구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임정은 후보는 12일 서귀포시 신시가지 유세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임 후보는 “서귀포시 혁신도시 조성 이후 주거 단지가 생기면서 인구 유입은 물론, 그에 따른 상가 조성으로 유동 인구가 늘어났다.하지만 걸 맞는 기반 시설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실정”이라고 문제 삼았다.

그러면서 “신시가지 서부 지역에 복합형 문화·복지센터와 공영 주차타워를 건립하겠다. 공공형 영·유아 보육 시설과 교육 시설 확충을 최우선 과제로 실현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더불어 “혁신도시와 연계한 신시가지 순환 마을 버스를 상시 운영하겠다. 인구 유입을 주도하는 신시가지가 서귀포시 발전을 주도하는 기회가 될 것이다. 기반 시설 확충에 행정력을 쏟아 부을 수 있도록 반드시 챙기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현장에는 같은 당 조훈배, 김용범, 고용호 도의원이 찬조 연설에 나서 “신시가지의 발전을 원하고 지역을 위한 선택은 강한 여당 임정은 후보”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