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일, 눈물 흘리며 오영훈에 “협치의 길 가 달라”
부상일, 눈물 흘리며 오영훈에 “협치의 길 가 달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을 선거구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 낙선인사 “유권자 모두에 감사”
제21대 총선 제주시 을 선거구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가 지지자들을 향해 발언하며 눈물을 흘렸다. ⓒ제주의소리
제21대 총선 제주시 을 선거구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가 지지자들을 향해 발언하며 눈물을 흘렸다. ⓒ제주의소리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제주시 을 선거구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가 15일 캠프에서 도민과 지지자들을 향해 낙선 인사를 했다.

이날 부 후보는 오후 10시께 낙선이 확실시되자, 자신의 캠프에 돌아와 준비한 발언을 시작했다.

부 후보는 “부상일입니다. 제주도민, 제주시 을 유권자, 당원동지 여러분. 주어진 기회를 승리로 만들지 못해 고개 숙여 사죄드린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당선이 유력한 경쟁상대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후보를 향해 “오영훈 후보와 민주당, 오 후보 지지자 여러분들도 진영을 떠나 제주시 을 선거구 유권자이기에 축하의 말씀 드린다”며 “선택을 존중하며 기대한 만큼 좋은 결과로 이어지길 진심으로 바란다”고 말했다.

또 “세계적 위기 상황에서 진영을 넘은 대안을 만들어야 한다. 오 후보가 협치의 옳은 길을 가주시길 바란다. 제주 미래를 위해 선대의 혜안을 본받아 반복과 갈등에 빠진 제주를 화해와 상생을 위한 길로 이끌어달라”며 “공정한 세상, 기회의 균등을 통해 꿈꾸고 이룰 수 있는 제주를 만들어 달라”고 당부했다.

부 후보는 4년전 선거를 언급하며 “이번 선거는 가슴에 남는 앙금이 없다. 같은 패배임에도 불구하고 지난 시간 못다한 인사를 무릎 꿇고 기어 다니면서 인사드린 것 때문이 아닐까 한다”며 “나름 잘 살았다 생각한 저의 삶은 정치인이라는 기준에서 부족했음을 깨달았다”고 스스로를 성찰했다. 

이어 부 후보는 막말 논란 등 선거를 힘들게 한 미래통합당을 향해 각성과 분발을 촉구하기도 했다. 

부 후보는 “험지인 제주에서 바다 건너 육지에서 날아온 소식은 아쉬움이 많다. 스스로 샤이보수라는 말을 쓰고 있는데, 부끄러워해야 할 일이 없도록 해야한다”며 “‘나는 보수다’라고 말할 수 있게 따뜻하고 떳떳한 보수로 살아가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부상일 후보 캠프 지지자들. ⓒ제주의소리
부상일 후보 캠프 현장. ⓒ제주의소리

준비한 발언을 모두 마친 부 후보는 울먹이는 지지자들을 향해 발언을 이어갔다.

부 후보는 “여러분들의 고마움은 제 안에 새겨져있다. 제가 잘못해 뜻을 이루지 못했기 때문에 온전히 다 안고 가겠다”며 “여러분 가슴에 남은 아쉬움과 실망감을 어떻게 다 갚아야 할지 죄송스러운 마음뿐이다”라며 잠긴 목소리로 말했다.

그러면서 “저만 보고 이끌어주고 뒤에서 밀어줘서 여기까지 왔다. 지금 흘리는 눈물은 여러분에게 또 상처를 줬다는 잘못을 알고 있기 때문”이라며 눈물을 훔쳤다. 

부 후보는 한참동안 말을 잇지 못하다가 “여러분의 고마움을 갚기에 한참 모자라지만 큰절로 인사 올린다. 그러니 눈물은 저 혼자 흘리는 것으로 해달라”며 “이번 선거를 통해 사람이 무엇을 갖춰야 하는지 뼈저리게 느꼈다. 가르침 주신 여러분들 감사하다”라고 지지자들을 격려했다.

지지자들을 향해 절 하는 부상일 후보. ⓒ제주의소리
지지자들을 향해 절 하는 부상일 후보. ⓒ제주의소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7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70
도민 2020-04-21 01:48:15
협치 같은 소리하지 마세요.
먼저 검찰개혁, 언론 개혁 같은 적폐청산 완료될 때까지
협치타령하면 아무 것도 못하죠.
108.***.***.205

이대로 2020-04-20 13:35:13
부상일님, 정치 영역에서 만큼은 인물은 거기서 거기 입니다. 객관적으로 볼 때 인물은 미통당에 더 많습니다. 학벌 좋고,
판.검사 출신에 배경 좋은 걸로 따지면 말입니다. 제주 3개 지역구 후보도 객관적으로 미통당 후보가 인물면에서훨씬
월등합니다. 그럼에도 더민주가 180석으로 대승을 거두었고, 미통당은 폭망 했지요. 미통당은 텃밭이라는 대구.경북을
중심으로 당선자를 냈을 뿐이지요. 왜 그럴까요.
혹시 반성과 사과도 할 줄 모르고 어물쩍 넘어 가서 그런거 아닐까요. 박그네 대통령 탄핵에 대해 반성과 사과도 없이
왜 어물쩍 넘어 갈려고 합니까. 국민들은 다 기억하고 있습니다. 대통령 탄핵 되었으면 소속 정당도 탄핵 받은 것입니다.
왜 깊은 성찰과 반성 그리고 대국민 사과를 하지 않습니까.
180.***.***.18

제주그린 2020-04-20 11:53:20
발목만 잡는 미통당 상황 알면서도 미통당으로 나오면 누가 찍냐??
오영훈 잘해서 뽑은게 아니다. 더불어 민주당 찍으려니 뽑은거 뿐이다.
220.***.***.229

훈수 2020-04-19 14:00:17
4번나왕 4번 떨어져시난
또 나올거민
참모들 몬딱 잘르라
제주는 중앙정치와는 좀 다르다
경허난 제주만의 특색있는 정치를 허라
중앙당에 큰소리치는 정치인이 되어라
선거때만 나타나지말앙 오늘부터 4년동안
서민들과 고치허라
평상시에 부상일이 서민을 위한 일 많이 햄쩌라는 소문이 나게 일허라
제주도를 위한 환경, 생태, 4.3, 인권변호사로 활동허라
변호사 사무실 초자오는 서민들 돈으로 보지말앙
그들의 애환을 공감하면서 대변해주라
이정도 해감시민 답이 보일거여
민주당보다 더 나은 제주를 위한 정책을 제시해보라
지금의 미통당 기조와 핵심 정책은 서민들에겐 안통헌다
아직 젊어시난 눈물 거두고 해보라
미통당은 60대 이후의 지지를 많이 받암신디
20대-50대까지 지지를 받을 방법을 밤새도록 연구허라
182.***.***.145

도민 2020-04-19 10:03:53
이분은 선거할때만 제주오시네요?
223.***.***.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