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재호·오영훈·위성곤 웃었다! 민주당, 5연속 ‘3대0’ 완승 진기록
송재호·오영훈·위성곤 웃었다! 민주당, 5연속 ‘3대0’ 완승 진기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 전략공천 승부수 송재호 ‘금배지’, 오영훈․위성곤 ‘재선’ 성공
제주시갑 송재호, 제주시을 오영훈, 서귀포시 위성곤 후보. ⓒ제주의소리

[기사보강=4월16일 09:00] 제주정치사()에 전무후무한 ‘5연속 3석 민주당신기록이 쓰여졌다. 전국적으로 정치풍향계 역할을 해온 제주도민의 선택은 더불어민주당이었다.

415일 치러진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이 제주 3개 지역구를 모두 쓸어담으며 정권심판론을 내건 미래통합당에 압승을 거뒀다.

지난 17대 국회의원 선거 때부터 시작된 더불어민주당의 ‘3석 싹쓸이가 이번 선거에서도 재현됐다. 반면 미래통합당은 17~20대에 이어 이번 21대 국회의원 선거까지 단 한 석도 얻지 못하는 참패를 맛봤다.

제주시갑 송재호, 제주시을 오영훈, 서귀포시 위성곤 후보 모두 개표 중반을 넘기면서 일찌감치 당선을 결정지었다.

개표 마감 결과, 더불어민주당 송재호 후보가 48.70%(61626)의 득표로 당선을 확정지었다. 박빙 승부를 벌였던 미래통합당 장성철 후보는 37.07%(46909) 득표에 그쳤다. 두 후보간 격차는 11.65%p, 14717표나 차이가 났다.

정의당 고병수 후보는 7.31%(9260), 무소속 박희수 후보는 5.45%(6901) 득표로 뒤를 이었다.

이어 우리공화당 문대탄 후보 0.61%(773) 무소속 임효준 후보 0.43%(547) 무소속 현용식 후보 0.37%(524) 득표했다.

제주시을 선거구에서는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후보가 55.35%(67206)를 득표하면서 당선됐다.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는 막판 추격전을 벌였으나 41.06%(49862)의 득표에 그치며 4년 전에 이어 두 번째 대결에서도 맥 없이 주저앉고 말았다. 두 후보간 격차는 14.29%p(17344)나 됐다.

민중당 강은주 후보는 2.67%(3244), 국가혁명배당금당 전윤영 후보는 0.51%(627), 한나라당 차주홍 후보는 0.38%(473) 득표에 그쳤다.

서귀포시 선거구에서는 더불어민주당 위성곤 후보가 56.48%(53345)의 득표율로 재선에 성공했다.

보수단일화를 통해 추격전을 벌여온 미래통합당 강경필 후보는 43.36%(41689) 득표에 그치며 판세를 뒤집지는 못했다.

국가혁명배당금당 문광삼 후보는 1.15%(1109)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총선과 함께 실시된 제주도의회 의원 재보궐선거에서는 더불어민주당 2-무소속 1석을 나눠가졌다.

서귀포시 동홍동 선거구에서는 더불어민주당 김대진 후보가 56.76%(6468) 득표로, 미래통합당 오현승(24.92%), 무소속 김도연(18.31%) 후보를 여유 있게 따돌리며 당선됐다.

대천동중문동예래동선거구에서는 더불어민주당 임정은 후보가 51.47%(8171) 득표로, 무소속 고대지 후보(48.52%)469표 차이로 승리했다. 두 곳 모두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의 궐위로 재선거가 치러진 곳으로, 더불어민주당 입장에서는 수성에 성공한 셈이다.

허창옥 의원의 별세로 재선거가 치러진 대정읍 선거구에서는 무소속 양병우 후보가 재검표까지 간 끝에 50.17%(5592), 더불어민주당 박정규 후보(49.82%)에 신승을 거뒀다. 두 후보간 표 차이는 39표에 불과했다. 진보성향인 허창옥 전 의원도 무소속이었다.

이번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제주지역 투표율은 62.9%, 전국 투표율(66.2%)에는 못미쳤지만, 지난 2000년 실시된 제16대 총선 이후 가장 높았다. 전국 투표율 66.2%14대 총선 이후 28년 만에 최고기록을 갈아치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6
이상사 2020-04-17 22:54:52
제주도. 전라도소속 도서지방으로
211.***.***.216

표심의진심은 2020-04-16 18:25:45
문재인 대통령의 힘입어 도의원부터 국회의원까지 민주당을 뽑아준건 기고만장 사사건건
원도정을 방해하라고 뽑은건 아닙니다.
격있는협의와 수준있는 명분으로 건강한 제주도를 만드는데 서로 협치을 잘 해나갔으면 합니다.
211.***.***.28

오늘은.. 2020-04-16 11:17:02
맘껏 웃어라!
그리고 20대 국회가 끝나기 전에 4.3특별법 개정안 처리하겠다는 약속을 반드시 지켜라!
그러지 못할 경우 21대 국회 개원 하자마자 4.3특별법 개정안 발의하고 통과시켜라!
이젠 야당 탓도 못할 게 180석을 확보하여 자체적으로 절대 과반의석을 확보하였기에 개헌 말고는 모든 법안 단독처리 가능하니 알아서 해라!
행정구조 개편과 관련해서도 약속대로 기초자치단체의 부활을 강력히 촉구한다!
61.***.***.156

원지사! 2020-04-16 10:58:40
김정은 빨개미 꼬봉노릇 하다가 한국에 들어온지4년 된자가 재산이 16억이나 갖고있으며 핑크당입당해서 국회의원 뺏지 다느놈이 있던데 핑크당최고위원인 도지사는 어떻게 생각하냐? 몇십년 같은 회사에 근무해도 16억은 커녕 6억벌기도 힘든데
118.***.***.6

투표율 전국 꼴지 2020-04-16 10:15:28
전국 최종투표율66.2%기록한 가윤데,
제주도지역 최종 투표율이
서귀포63.8%
제주 62.6%로
제주도 양행정시 전부 전국평균이하
저조한투표율 보였다,이 수치를 보면,
제주도민은 계속 투표하던 사람만 투표하고 정치무관심한분들 즉 계속 투표안하는 사람은 앞으로도 계속 쭉 투표 안할듯하다.
투표는 전국꼴등으로 하면서도, 전국 1%
차별대우한다등 투표는 안하면서
국가에 예산요구 원하는건 또 엄청많아요.
투표율도 어쩜 전국 1% 꼭 닮을까.
39.***.***.2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