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하이난성박물관, 제주박물관에 마스크 3천장 기부
中 하이난성박물관, 제주박물관에 마스크 3천장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하이난성박물관이 지난 17일 일회용 의료용 마스크 3000장을 국립제주박물관(김유식 관장, 사진 가운데)에 기증했다.  ⓒ제주의소리

국립제주박물관(관장 김유식)은 지난 17일 자매 기관인 중국 하이난성박물관(관장 천지앙)으로부터 일회용 의료용 마스크 3000장을 기증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기부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을 함께 이겨내자는 의미로 중국 하이난성박물관이 먼저 제안해서 이뤄졌다. 

두 기관은 2019년 협약을 맺고 교류·협력을 약속한 바 있다. 마스크는 박물관 재개관을 기점으로 마스크 없이 전시실에 입장하는 관람객에게 배포할 예정이다.

국립제주박물관은 “이번 사례는 양 기관이 더욱 견고한 우호 협력 관계를 다지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제주의소리
중국 하이난성 박물관 직원들이 국립제주박물관에 마스크를 보내기 전, 코로나19를 함께 극복하자는 기원을 담아 기념사진을 찍었다. ⓒ제주의소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