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엽 전 서귀포시 부시장 음주운전 벌금 약식명령
김태엽 전 서귀포시 부시장 음주운전 벌금 약식명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엽 전 서귀포시 부시장
김태엽 전 서귀포시 부시장

김태엽(60) 전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부시장이 음주운전으로 형사처벌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제주지방법원은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검찰이 4월17일 약식기소 한 김 전 부시장에 사건에 대해 유죄를 인정해 7일자로 벌금 800만원에 약식명령했다.

약식명령은 형사소송법 제448조에 따라 공판절차를 거치지 않고 검찰이 청구해 서면심리로 지방법원에서 벌금형 등을 명령하는 절차다.

김 전 부시장은 3월26일 오후 9시47분쯤 술 마신 채 자신의 차를 몰다 주거지 근처인 제주시 노형동의 한 도로에서 연석을 들이 받았다.

사고 충격으로 차량 앞부분이 파손됐지만 김 전 부시장은 자신의 차량을 그대로 운행했다. 이를 목격한 택시 운전기사가 112에 신고하면서 음주 사실이 적발됐다.

당시 김 전 부시장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에 해당하는 0.08% 이상이었다.

김 전 부시장은 2016년 1월 서기관으로 승진한 후 5월부터 비서실장으로 원희룡 도지사를 보필했다. 2018년 8월 정기인사에서는 서귀포시 부시장으로 직위 승진했다. 2019년 12월 명예퇴직해 공직에서 물러났다.

김 전 부시장은 제주도가 최근 행정시장 전국공모에 나서면서 유력한 차기 서귀포시장 후보 물망에 오르내리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8
서귀포 2020-05-15 10:01:55
서귀포에 사는 한사람으로서 적어도 서귀포시장이라면 서귀포에서 나고 자라 서귀포를 사랑하는 높은 도덕성을 갖춘 그런 인물이였으면 한다.
이번에는 서귀포시를 대표하는 시장자리가 지사의 측근 챙기기나 선거공신으로 채워지지 않기를 바라며....
211.***.***.178

범죄자 2020-05-14 18:05:12
범죄를 저지른지 갓 한달된 사람을.. 엊그제 범죄자로 판명된 사람을 서귀포시장으로 쓴다고... 허허
그렇게 사람이 없나?
112.***.***.90

성마 2020-05-14 15:30:15
설마 ...
높은 도덕성을 갖추어야 하는 자리에
그렇게 사람이 없을까
서귀포시민은 음주운전 범죄자 시장을 원하지 않는데...
지지율 71%의 대통령도 싫어할텐데...

110.***.***.134

치명타 2020-05-14 13:33:33
만약 이 양반이 그대로 서귀포시장에 된다면, 원지사에게는 치명타가 될것이다. 도민들의 상식에 준하는 인사가 있어야 하는데 이번 케이스는 너무 상식이하이다. 음주운전은 범죄 아닌가?
223.***.***.116

나그네 2020-05-13 15:28:12
의도가 있는 기사 같음 .
공무원이 명퇴를 해서 일반인이 되었는데 음주운전 했다고 기사화되는 것인가? 음주운전한 직장인들, 일반인들은 생각보다 많은데...
시장 후보로 물망에 오르니 이 사람은 음주운전한 사람이니 하면 안된다는 의도성 기사임이 분명함
59.***.***.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