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2차 긴급재난지원금 전 도민에 일률 지급하자”
“제주 2차 긴급재난지원금 전 도민에 일률 지급하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당 제주도당은 12일 오전 10시 제주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소득에 관계없이 전 도민에 2차 재난지원금을 지급할 것을 제주도에 촉구하고 있다.
정의당 제주도당은 12일 오전 10시 제주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소득에 관계없이 전 도민에 2차 재난지원금을 지급할 것을 제주도에 촉구하고 있다.

6월 지급을 예고했던 2차 제주형 재난긴급생활지원금(이하 2차 재난지원금)을 중위소득 100%가 아닌 전 제주도민에 일률적으로 지급하자는 의견이 나왔다.

정의당 제주도당은 12일 오전 10시 제주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소득에 관계없이 전 도민에 2차 재난지원금을 지급할 것을 제주도에 촉구했다.

제주도는 4월20일부터 온라인 접수를 시작으로 건강보험료 소득판정 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 세대에 1차 재난지원금을 지급했다. 

지원금은 1인 가구 20만원, 2인 가구 30만원, 3인 가구 40만원, 4인 가구 이상은 50만원이다. 전체 소요 예산만 550억원에 이른다.

다만 도민 중 공무원과 교직원, 공공기관·금융기관 종사자, 중위소득 100% 초과 세대, 기초생활보장 수급세대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했다.

당초 제주도는 동일한 수준의 2차 재난지원금을 6월에 재차 지급하기로 했다. 이 과정에서 국가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이 하위 70%가 아닌 전 국민에 지급하면서 변동 가능성이 남아있다.

정의당은 국가처럼 전 도민을 대상으로 한 보편적 차등지급이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제안(안)은 1인 가구 10만원, 2인 가구 20만원, 3인 가구 30만원, 4인 가구 40만원이다. 이 경우 소요예산은 기존 제주도(안) 550억원보다 150억원 많은 700억원 가량이다.

정의당은 “1차 재난지원금 지급 과정에서 수많은 탈락자와 사각지대가 발생했다”며 “선별적 지급이라는 선택과 설계가 잘못되면서 행정의 불신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재정상황을 운운하며 계산기를 두드릴 여유가 없다. 선별지원이 아닌 전체 도민에게 일률적, 보편적 일정액을 지원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9
김태균 2020-06-11 09:10:21
차라리 카드로 줄꺼면 주질 말든가 짜증나 죽겠네
27.***.***.204

애기 2020-05-22 18:56:23
다주라 1차때 현금 줬다믄서 정부처럼 카드나 상품권줘서
지역사회라도 활성화시키든가
다주라 카드로
223.***.***.66

김수희 2020-05-13 22:05:35
1차때 보니 재산이 많은데도 간강보험료 금액이 적다고 받는 사람도 있드라 이런식이라면 모든 도민이 다 받게해라
어차피 세금은 내는 사람만 내고 한푼도 못받으면 억울하지 않나 세금을 많이 내는 사람도 열심히 일해서 내는 세금이다
돈을 쌓아두었다 내는 돈이 아니디ㅡ
125.***.***.61

g 2020-05-13 18:03:38
월급 오백 이상 받거나 호봉제 공무원들은 제외하고 줘야맞지.
서민들 위해서 주는건데 뭐하러 다줘?
175.***.***.54

ㅣㅣㅣㅣ 2020-05-13 00:20:21
이래도 불만 저래도 불만인데 아무도 주지말아요.
112.***.***.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