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렴도 꼴찌 제주도, 공무원 사적 접촉 제한
청렴도 꼴찌 제주도, 공무원 사적 접촉 제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청 전경
제주도청 전경

 

청렴도 최하위권인 제주도가 공무원이 사적접촉을 제한하는 행동강령을 강화한다. 

이번에 개정하는 '제주특별자치도 공무원 행동강령'의 주요 내용을 보면 부패발생 가능성을 사전에 차단하고 공직 신뢰도를 제고하기 위해 공직자의 행위기준을 강화한다.

먼저 공무원은 직무관련자에 대한 면담, 감독 등의 업무를 수행할 경우 업무시간 내에 사무실 등 공적인 장소에서만 수행해야 한다. 현재는 업무수행 장소제한 규정은 없다.

또한 제주에서 개최되는 각종 체육대회, 동호인 활동 등의 행사 시 직무관련자에게 직위를 이용해 협찬을 요구할 수 없도록 하며, 관광 레저시설, 체육시설, 공연시설 등의 이용과 관련하여 직무관련자에게 그 비용의 할인 또는 면제 등의 부당한 요구를 할 수 없도록 명문화 한다.

행동강령 위반행위를 신고한 사람에 대한 포상 규정도 신설한다. 

공무원 행동강령 위반행위 신고사항이 사실로 확인된 경우 도 포상 조례에 따라 포상을 하거나, 신고자가 공무원의 경우 전보 등의 인사 상 우대 조치를 할 수 있도록 한다.

이와 함께, 공직자가 외부강의 등을 할 경우 사례금 수수 여부와 관계없이 신고하도록 한 규정을 개정하여 사례금을 받는 외부강의 등만 신고하도록 하고, 신고의 시기도 사전 신고에서 외부강의 등을 마친 날부터 10일 이내에 사후에 신고할 수 있도록 한다.

더불어 소방공무원이 국가직으로 전환됨에 따라 외부강의 등의 사례금 수수 제한 및 징계 관련 사항을 제주 소방공무원에도 적용할 수 있도록 관련 조문을 정비한다.

제주도는 개정규칙안을 20일 간 입법예고 하고, 6월중 조례・규칙심의회의 심의를 거쳐 7월에 공포 및 발령할 예정이다.

한편 국민권익위원회가 지난해 실시한 청렴도 평가에서 제주도는 17개 광역 시도 중 꼴찌를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7
골프 회원권 돌려쓰기 2020-05-22 23:37:55
제주공항 근무 공무원 집단 중 그 집단의 기관장에게 배정 된 그 집단 소유의 골프 회원권을 돌려서 사용 한다는 이야기를 여러번 들었습니다.
직접 그 회원권으로 골프를 치는 것은 보지 못했지만 6급 여자 계장님이 다른 남자 부하직원 에게 "너두 쓰고 싶으면 말해서 써도 돼"라는 말을 여러차례 하시는 걸 확실히 들었습니다.
제발 골프는 기관장 배정 회원권이 아닌 개인 돈으로 떳떳하게 즐깁시다.
감사합니다.
211.***.***.13

도민7 2020-05-22 15:01:02
한 다리만 건너면 다 아는 사람이고 친구고 하는
그 괸당문화 때문에 더 심한듯..
106.***.***.105

form1234@dum.net 2020-05-22 02:10:01
개방직 공무원이 너무 많다.. 인사도 전문성이 없는 자들에게 자리를 주니 당연히 외부에 물어봐야하고 도와준 사람들과 접촉이 늘고 외부에서 들어오니 딸려오는 사업자도 많고...첨렴도 낮아지는 건 당연한거 아닌가? 그들은 몇년하고 나가야 하는 데 무슨 청렴이 관계가 있겠나!
125.***.***.206

도민 2020-05-21 21:59:07
오냐 고맙다 이젠 공무원 사적으로 행사에 인원 착출하지도 마라
211.***.***.202

쇼~~~ 2020-05-21 18:26:33
한두번 속냐? 끈소리 뻥뻥 쳐놓고 징계는 눈꼽만큼.

제식구 감싸기가 제주도 공무원 사회에서 헌법인데

어느 공무원이 무서워할까?
21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