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여행 군포 확진자 추가 4명 발생...1명 27일부터 발열 증상
제주 여행 군포 확진자 추가 4명 발생...1명 27일부터 발열 증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31일 군포시 추가 확진 통보받아...제주도 25~27일 군포 여행객 역학조사
경기도 군포시 확진자가 지난 27일 다녀간 것으로 파악된 서귀포시 소재 아인스호텔이 임시 폐쇄 조치 됐다.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경기도 군포시 확진자가 지난 27일 다녀간 것으로 파악된 서귀포시 소재 아인스호텔이 임시 폐쇄 조치 됐다.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제주를 여행했던 군포시 확진자 일행 중 4명이 추가로 코로나19에 확진된 것으로 조사됐다.

제주도는 지난 5월25일부터 27일까지 제주를 여행한 후 경기도 군포시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A씨의 일행 24명 중 4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로써 25일부터 27일까지 제주를 다녀간 후 코로나19 확진자 판정을 받은 사람은 A씨를 포함해 총 5명으로 늘어났다. 

A씨의 일행 중 나머지 20명은 음성 판정을 받고 경기도에서 자가격리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제주도는 30일 오후 7시께 경기도 군포시 보건소로부터 제주 방문 사실을 통보 받은 직후 A씨의 진술과 현장 CCTV분석 등을 통해 군포시 확진자 A씨에 대한 역학조사에 착수했다.

A씨는 지난 5월25일 지인 24명과 함께 여행차 제주에 입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도는 31일 오전 9시께 지인 24명 중 4명이 코로나 확진판정을 받은 사실을 확인하고 추가 세부적인 역학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A씨의 일행 중 오늘 확진 판정을 받은 4명 중 1명이 지난 27일부터 발열 등 코로나19 관련 증상을 호소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따라 A씨 일행의 제주 일정과 관련해 역학조사 범위가 보다 더 넓어질 전망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의 방역 지침에 따라 확진자의 이동 경로는 증상 발현일 이틀 전부터 확진을 받고 격리될 때까지 공개된다. 

제주도는 A씨와 일행이 제주로 입도 직후부터 출도 시까지의 2박 3일간 전체 여행 일정을 확인하는 역학 조사를 진행 중이다.  

제주도는 25일에서 27일까지 동선 및 접촉자에 대해 추가 사항이 파악되는 대로 그 내용을 공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
2020-05-31 13:14:52
아~~
이제좀조용하나했던이
제주에는뭐한다고와서는
ㅆㅃ
118.***.***.140

반드시!! 2020-05-31 13:06:48
이 사람들
25일 제주 입도에서부터
27일 떠날 때까지의 동선을
낱낱이 밝혀야 한다.
이런 와중에 단체관광을 하는 게
말도 안되지만
방역당국도 입도객 방역대책
새로 마련해야 한다.
어영부영 들어와서
어영부영 나가는 관괭객들
요즘도
하루 2만명이나 된다는 게
말이 되는거냐????
110.***.***.71

도민 2020-05-31 12:41:11
동선공개 중대본 지침을 따르는 건 제주엔 안 맞다. 제주 여행자들은 아파도 꾹 참고 버이러스 다 뿌린 뒤, 육지로 돌아가서야 검사를 받기 때문이다. 부푼 맘에 여행왔는데 누가 보건소 들르겠나, 약먹든 참든 구경 다니지. 육지에 있으면야 바로 검사받으니 D-2부터 동선공개 지침이 타당성이 있을지 몰라도 제주 관광객은 아니우다.
49.***.***.44

신제주민 2020-05-31 12:40:11
아~ 이제는 단체관광객 좀 제한합시다!
211.***.***.166

왕바리 2020-05-31 12:22:42
26일 시내에있는 아인스호텔 투숙했으면 단체 관광객들 한잔하러 근처에있는 시장도 갔을거같은데 동선공개 빨리하고 차단방역 확실히 해줘야지 지금 27일 오전만 공개되던데 서귀포 시내에사는 사람들 불안하네요
112.***.***.2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