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은행,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모아 기부
제주은행,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모아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은행(은행장) 임직원들이 십시일반한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 5930만원을 대한적십자사 제주도지사에 기부했다.

정부 기부가 아닌 제주 지역사회 기부를 위해 재난지원금을 받은 뒤 자발적으로 모금한 제주은행은 지난 16일 적십자사 제주를 기부금을 전달했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제주은행의 기부는 지난 4월9일 코로나19 극복 성금 1억원에 이어 이번이 2번째다. 기부금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사람을 위해 쓰일 전망이다.
 
서현주 제주은행장은 “기부금은 제주은행 임직원이 제주 지역사회에 직접적인 도움을 주고자 십시일반했다. 순수 기부 활동이 제주 전체로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제주은행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제주 경제 회복을 위해 9000억원 규모의 종합지원대책을 추진중이다.
 
제주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등 총 4106개 업체의 6669억원 규모 대출 기간을 조건 없이 1년 연장했다. 또 연내 대출원금 분할상환이 예정된 1656개 업체(약 1738억원)에 대한 분할상황 1년 유예와 코로나19 피해 업체 신규 대출도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정하은 2020-06-18 15:52:29
코로나 19로 어려운 상황에서 받은 긴급 재난 지원금을 한마음 한 뜻으로 기부하셨네요. 한 마음 한 뜻인 제주은행 임직원분들 멋지세요!
182.***.***.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