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의회 문화관광위 “道조직개편 관광국 축소 반대”
제주도의회 문화관광위 “道조직개편 관광국 축소 반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선7기 하반기 조직개편 관련 문화관광체육위원회 공식입장 전달
이경용 위원장. ⓒ제주의소리
이경용 위원장. ⓒ제주의소리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문화관광체육위원회(위원장 이경용)가 민선 7기 제주도정이 추진하고 있는 하반기 조직개편과 관련해 관광국 축소통합 반대입장을 분명히 했다.

이경용 위원장(서홍·대륜동, 미래통합당)18“172019회계연도 결산심사에서 쟁점이 됐던 민선7 기 하반기 조직개편 추진과 관련해 문화체육대외협력국과 관광국을 통합하는 개편안에 대해 반대하는 위원회 입장을 제주도에 전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원희룡 지사의 민선6기 재임시절 관광산업의 질적성장과 관광업무의 일원화라는 명분 하에 전국 최초로 관광국을 설립한 지 4년만에 조직의 효율화 및 과대조직의 정비라는 명분 하에 관광국을 축소시키는 것은 과거로의 회귀라며 관광국을 독립운영해 온 명분과는 정반대로 추진되고 있어 도정 스스로 자가당착의 우를 범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중국 사드국면의 장기화와 코로나19 팬데믹선언으로 인해 관광업계의 영업중단 장기화와 도민고용마저 불안한 최악의 상황이 지속되고 있다관광예산, 관광조직과 인력을 확대 집중해도 모자랄 시점에 오히려 조직을 흡수통합하는 발상이야말로 관광업계와 도민들의 정서를 파악하지 못하고 코로나19이후의 제주관광을 사실상 포기하겠다는 것과 다름없다. 도지사의 대권도전 행보에 맞춘 조직개편안이 관광국 축소까지 영향을 미쳐서는 안된다고 주장했다.

이경용 위원장을 비롯한 문화관광체육위원회 위원들은 관광국 존치 각 부서에 산재된 관광업무를 통합한 관광국의 확대 재편 관광부지사 및 관광청 신설 검토 등을 요구하는 입장문을 제주도에 전달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8

불도우저 2020-06-20 12:08:08
제주도는 관광인들에 관하여 무엇을 하였는가
어려움이 닥치니 관광인들이 대표하는 관광국을 버릴려고 하고
도정은 잘들 생각하시고 판단하세요
그자리 평생 계실것인지요
도의회 의원님들 저는 믿습니다 비록 연약하지만 의원님들 믿고 따르겠습니다 ,,,
211.***.***.84

개인소리 2020-06-20 11:31:01
지난 2016년 특별자치 10주년을 맞아 미래산업과 행정수요에 대응하기위해 신설된 관광국이면서 코로나19 사태로 좀더 관광에 힘을실어야 할때에 중추적 역할을 하는 관광국 축소는 맞지않다고 보네요
211.***.***.117

인운 2020-06-20 09:04:26
어떤 분이 이런정책 아이디어를 내싱고 양!
그 분이 제주도 다 먹영 살링건가양!
제주관광 다 저서놩 나중 에 책임질 사람은 하나도 없고....
그나마 제주도 의회가 있어서 다행...위원장님 믿엄수다 잘 막아주십써~~
27.***.***.162

서귀포 2020-06-19 20:18:48
만만한게 관광이지 정책도 없고 축소는 무근축소 다 폐지하라
112.***.***.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