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마라도서 마을주민 개싸움 말리다 개물림 사고
제주 마라도서 마을주민 개싸움 말리다 개물림 사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오전 6시30분쯤 국토 최남단 마라도에서 마을 주민 A(53)씨가 다른 주민 소유의 개에 왼쪽 손목 부위가 물리는 사고를 당했다.

당시 A씨는 자신의 개를 끌고 산책을 하던 중 이웃집의 대형견이 달려들어 개싸움이 벌어지자, 이를 말리던 중 봉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왼쪽 팔꿈치와 손목을 다친 A씨는 마라보건지소에서 응급처치를 받고 서귀포해양경찰서 연안구조정의 도움을 받아 오전 7시50분쯤 서귀포시 화순항으로 옮겨졌다.

이어 현장에서 대기 중인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돼 추가 치료를 받고 있다.

경범죄처벌법 제3조(위험한 동물의 관리 소홀)에 따라 개나 그 밖의 동물을 함부로 풀어놓거나 제대로 살피지 않고 나다니게 한 사람에는 10만원 이하의 과태료 등을 부과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8
개판오분전 2020-06-25 08:34:36
개를 풀어 기를 경우 개주에게 100만원 이하의 벌금을, 타인에게 상해 또는 타인의 재물을 손괴하는 등의 피해를 입힐 경우 개주에게 징역형을 받도록 법 개정이 시급하다. 개가 타인에게 상해를 입힐 경우 치료비와 후유장애 치료비는 물론 재산이나 재물 손괴시는 원상복구나 그에 상당하는 보상을 해야 함은 당연한 의무임을 같이 명문화, 법제화 해서 애완동물 키우는 사람들의 책임성을 강화해야 한다
116.***.***.226

가나다라 2020-06-24 18:08:30
컹컹 짖으며 입마개도 없이 달겨드는 대형견!
트라우마는 어쩔건데?
무슨 가벼운 벌금마냥 10만원?에라이
참고로 개한테 물리면 피부괴사합니다.
지인이 물린 부분 잘라내고도 몇 달 후 피부가 더 썩어들어가 다시 재수술하여 잘라낸적 있습니다. 개침에 온갖 바이러스가 있어서 왠만한 항생제로는 들지않는다더군요
59.***.***.50

담거 2020-06-24 12:54:31
또 10만원이야? 와 진짜로 죽이고싶은사람 있으면 개 키우라는 몇년전 말이 진짜였어?? 이게 나라냐 ㅅㅂ
175.***.***.105

화나요 2020-06-24 10:57:00
대체..개를 관리 못하면 왜 키우는거야?
벌금이 10만원이 뭐니?
저렇게 약하니 또 막무가내로 개를 무방비로 키우는거지... 최고형을 줘라 그래야 정신 좀 차리지 반려견 키우는 사람들..제발 정신 좀 차려요 제발!!!!
108.***.***.170

손오곳 2020-06-24 03:28:22
강아지 목줄은기본사항인데 마라도에서는 특히나 큰개들이많아서 사람들에게 위협을주고 풀려있는동안 착하고순하지만 풀어져있는자체가 불법이며 주인은 우리강아지는 착해요안물어요하지만 대형견같우경우는 관광객이많을경우 그리고지금처럼 주민을무는경우가생기니 목줄은 필수 산책하는경우에도목줄은 필수 그리고풀려있는개랑 싸움이나서 다친경우는 개를 풀어놓은 사람이 책임을지고 치료며뭐며 다해줘야맞다고생각합니다.
11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