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테마파크 갈등분석? 원희룡 지사 사과가 우선”
“동물테마파크 갈등분석? 원희룡 지사 사과가 우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물테마파크 선흘2리 반대 주민들, 갈등영향분석 선결조건 제시
지난 11일 선흘2리 제주동물테마파크 반대대책위원회와 제주도 등이 갈등영향분석 시행과 관련한 간담회를 갖고 있다.
지난 11일 선흘2리 제주동물테마파크 반대대책위원회와 제주도 등이 갈등영향분석 시행과 관련한 간담회를 갖고 있다.

제주동물테마파크 조성사업에 반대하는 제주시 조천읍 선흘2리 주민들이 제주도정이 제안한 '갈등영향분석' 용역과 관련, 원희룡 지사를 비롯한 담당자들의 공식적인 사과가 우선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선흘2리 대명제주동물테마파크 반대대책위원회는 지난 11일 제주도와 전형준 단국대 분쟁해결센터 조교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주동물테마파크 개발사업 갈등영향분석과 관련한 사전 간담회를 가졌다.

이는 제주도가 동물테마파크를 둘러싼 주민 갈등 해소를 위해 외부 갈등관리 전문기관에 의뢰해 대안을 마련하자고 제시함에 따른 것이다. 행정이 중재 역할을 맡을 경우 오해의 소지가 있을 수 있다는 판단하에 외부기관에 맡겨 백지 상태에서 의견을 수렴한다는 계획이다. 관련 예산으로는 3000만원을 편성했다.

이와 관련 반대위는 "제주도가 추진하는 갈등영향분석 시행을 위해서는 먼저 제주도정에 대한 신뢰 회복이 선행돼야 한다. 제주도정은 제주동물테마파크 사업과 관련해 지금까지 피해자인 선흘2리 주민들에게 신뢰를 주지 못했을 뿐 아니라, 오히려 일방적으로 사업자 편에 서 있었다"며 "신뢰 회복을 위해 원희룡 제주도지사, 관광국, 투자유치과, 조천읍장 등의 공식적인 사과를 요구한다"고 밝혔다.

반대위는 △환경영향평가 협의회 등을 주민들에게 알리지 않고 비밀리에 강행하려 한 점 △도의회 행정사무조사특위 현장 방문시 소수 찬성측 인사에게만 미리 알려 입장하게 한 점 △주요 간부가 의원들 앞에서 사업자를 대변하는 발언을 한 점 △원 지사가 국정감사 당시 '동물테마파크는 사파리가 아니다', '이 지역은 곶자왈이 아니다'라며 사업자의 논리를 대변한 점 등을 행정이 사업자의 편에 서 있었다는 주요 사례로 언급했다.

반대위는 "제주동물테마파크 사업추진과 관련해 최근까지 원희룡 도지사와 제주도정, 조천읍장이 보여준 언행은 철저히 사업자의 편에 서 있었고 수 많은 거짓으로 점철돼 있었다. 하지만, 명백한 제주도정의 잘못에도 불구하고, 지금까지 선흘2리 주민들은 그 어떠한 사과도 받아본 적이 없다"고 했다.

그러면서 "원 지사와 제주도가 추진하고 있는 갈등영향분석 추진이 제주도의회와 제주도민, 국민들의 비판을 잠시 피하기 위한 면피용이 아니라 진심이라면, 원희룡 도지사를 포함한 제주도정과 조천읍장은 지난 과오에 대해 선흘2리 주민들에게 먼저 공식적으로 사과해야 한다"며 "그동안의 잘못에 대한 진정 어린 사과를 통한 신뢰 회복을 바탕으로 갈등영향분석이 추진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원 지사와 제주도는 동물테마파크 조성사업의 제3자가 아닌 갈등의 당사자"라며 "마을 주민들의 반대의사가 명확함에도 불구하고, 제주도정은 주민의 의사에 반해 일방적으로 협약서에 도장을 찍어 주민자치와 민주주의를 유린한 이장과 총회 결정을 뒤집은 소수 찬성측 인사들의 주장, 사업자의 의견만을 받아들여 1년이 넘도록 지속적으로 갈등을 유발시켜 왔다"고 주장했다.

또 반대위는 갈등영향분석 시 선흘2리 주민과 함께 갈등에 책임이 있는 제주도 역시 당사자로 참여할 것을 요구했다. 갈등영향분석 기간 내 공사중단 및 승인절차 중단할 것, 갈등영향분석을 제주동물테마파크 변경 승인의 어떠한 절차로도 악용하지 말 것을 조건으로 내걸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원희룡의 속임수죠 2020-06-25 17:07:17
원희룡은 제주도 모든 언론을 비롯하여 심지어 도의회에 나가서 찬 반이 팽팽하다는 거짓말을 유포시킨 바로 그 당사자입니다.
아주 얍쌉한 거짓말쟁이죠^^. 이 말도안되는 거짓말을 핑계로 진실은 전부 감춘채 온갖 편법으로 대명을 위해 원희룡과 그 휘하의 썩어빠진 공무원들이 해온 작태의 결정판이 바로 이 갈등조정위원회입니다. 지들이 만든 갈등임에도 불구하고 사과와 반성도 없이 아까운세금들여서 또 장난질하려는 이 뻘짓을 어떻게 심판해야할까요????
182.***.***.98

선흘리 주민2 2020-06-25 12:47:04
올해 평창동계올림픽 예술감독 불러와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축전을 성대하게 기획하고 있는 제주도!! 그런데 국내최초 UNESCO 세계자연유산 코 앞에 열대 동물원과 호텔을 들여놓고 축제 할 건가요? 이게 말이 됩니까?

원희룡 도지사님, 제주동물테마파크 승인 취소로, 세계자연유산을 지키겠다는 의지를 보여주시죠?
220.***.***.115

선흘리 주민 2020-06-25 12:13:06
갈등을 해결하고자 하는 의지가 있다면 제주도는 우선 그동안의 일을 사과하고 지금도 사업자가 벌이는 편법과 불법행위에 대해 단속지도하고 마을을 팔아먹은 이장을 시켜 주민들을 고소하고 있는 파렴치한 행위에 대해서도 처벌해야 한다. 무너진 주민들의 일상을 정상으로 돌리기 위해 조천읍장은 지금이라도 이장을 해임하고 도지사는 마을 주민들앞에 무릎꿇고 사죄하라.
110.***.***.2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