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경제통상진흥원, 코로나 극복 ‘창업프로젝트’ 13명 선정
제주경제통상진흥원, 코로나 극복 ‘창업프로젝트’ 13명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중소기업 창업프로젝트 설명회 개최..최대 950만원 지원
ⓒ제주의소리
제주경제통상진흥원(원장 문관영)이 지난 26일 ‘2020년 중소기업 창업프로젝트’ 지원대상자 설명회를 개최했다. ⓒ제주의소리

제주경제통상진흥원(원장 문관영)이 ‘2020년 중소기업 창업프로젝트’ 13명을 선정하고 지난 26일 설명회를 개최했다.

‘중소기업 창업프로젝트 지원사업’은 도내 예비창업자를 지원하기 위한 사업으로, 세무, 임대차 등 창업에 필요한 교육과 도내 벤치마킹 활동을 지원한 후, 발표평가를 통해 창업지원자를 선정·지원한다.

총 신청자 26명 중 최종적으로 13명이 지원대상자로 선정됐다.

선정된 예비창업자는 제주경제통상진흥원과 협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창업활동을 시작한다.

제주경제통상진흥원은 이들을 위해 내·외부 인테리어, 홍보비 등 1인당 최대 950만원의 창업비용, 전문 컨설턴트를 활용한 1:1 맞춤형 창업컨설팅을 지원할 예정이다.

문관영 제주경제통상진흥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예비창업자들에게 “참신한 아이디어 및 역량과 비전을 갖춘 창업기업이 되도록 지원하겠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 창업 육성 및 지원 시책을 적극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