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관광협회, 1분기 이어 2분기도 회비 면제키로
제주도관광협회, 1분기 이어 2분기도 회비 면제키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관광협회가 위치한 제주종합비즈니스센터 전경.
제주도관광협회가 위치한 제주종합비즈니스센터 전경.

제주도관광협회는 1분기에 이어 2분기도 회비를 면제한다고 1일 밝혔다. 

회원들을 대상으로 회비를 걷는 관광협회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제주를 찾는 관광객이 급감하면서 매출 감소 등 타격을 받는 관광사업체 회원을 위해 올해 1분기 회비를 면제했는데,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2분기 회비도 면제키로 했다. 면제되는 2분기 회비만 약 2억6000만원 규모다.
 
관광협회는 5억2000만원 상당의 1~2분기 회비 면제에 따라 자체적으로 경상경비·관리비 삭감, 인력 감축 등을 추진하고 있다.
 
관광협회 관계자는 “코로나19 타격을 입은 사업체를 대상으로 지원되는 고용유지지원금 신청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오는 9월15일까지 고용지원센터에 인력을 파견하는 등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