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기의 아이들’ 정서위기학생 지원 제주교사 역량강화
‘위기의 아이들’ 정서위기학생 지원 제주교사 역량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교육청은 3일 오후 2시 도내 초·중·고등학교 담임교사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대응 정서위기학생 지원을 위한 역량 강화 온라인 연수를 실시했다.

명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현수 교수가 강사로 나서 ‘코로나19 대응 관련 학생 불안요인의 이해 및 대응방안’을 주제로 강의를 진행했다.

김 교수는 아동기와 청소년기에 나타날 수 있는 불안증상의 이해를 통해 불안감을 호소하는 학생들에 대해 담임교사가 적절히 대처하고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소개했다.

도교육청은 초등학교 6학년과 중·고등학교 1학년 학교급별 부장교사를 대상으로 우선 강연을 진행하고 향후 지도 역량 강화를 위한 연수 기회를 확대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시작 2020-07-04 14:26:07
위기 아동, 위기 가정 문제는 단지 아동의 정서적 지원으로 쉽게 해결되지 않습니다. 결손가정, 조손가정, 부모의 중독 등 다양한 원인이 있습니다. 그 상황에서 아동에게 힘내라 화이팅!! 으로 해결되지 않습니다. (학력, 경제력)격차 사회, 양극화 사회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정서적 격차, 양극화는 사실 근본적 격차가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112.***.***.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