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과 인연 깊은 故 박원순 시장…제주에 분향소 마련
4.3과 인연 깊은 故 박원순 시장…제주에 분향소 마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4.3유족회-4.3재단-4.3연구소-4.3도민연대, 시청앞 12일까지 분향소 운영
ⓒ제주의소리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분향소가 4.3유족과 관련 단체들에 의해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 마련됐다. 분향은 11일 오후3시부터 12일 오후9시까지 이뤄질 예정이다.  ⓒ제주의소리

고(故) 박원순 서울특별시장을 추모하는 행렬이 전국에서 이어지는 가운데, 제주에도 박 시장을 추모하는 분향소가 마련됐다. 

제주4.3희생자유족회와 제주4.3평화재단, 4.3연구소. 4.3도민연대 등 도내 4개 4.3 관련 단체는 11일 오후 3시부터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서 박 시장을 추모하는 분향소를 운영한다. 분향소는 오는 12일 오후 9시까지 운영된다. 
 
경남 창녕 출신인 박 시장은 인권변호사로 활동하던 2001년부터 4.3진상조사보고서 작성 기획단 단장을 맡아 2003년 정부의 4.3진상보고서 공식 발간에 중추적 역할을 맡았다. 

이번 제주분향소 마련도 박 시장과 제주의 공식적 인연이 4.3으로 이어진데 대한 4.3유족과 관련 단체들의 정성으로 마련됐다. 
 
ⓒ제주의소리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분향소가 4.3유족과 관련 단체들에 의해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 마련됐다.  ⓒ제주의소리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 조성된 고 박원순 서울시장 분향소.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 조성된 고 박원순 서울시장 분향소.

 

양조훈 4.3평화재단 이사장은 “박 시장은 제주4.3 진상규명의 혁혁한 공을 세웠고, 4.3에 대한 애정이 남달랐다”고 추억했다.
 
이어 “서울시장에 당선된 이후에도 박 시장은 서울 광화문에서 열리는 4.3추모행사에 빠짐없이 참여했고, 4.3 불법 군법회의 무효화와 피해자 배·보상을 담은 제주4.3특별법 개정에도 특별한 관심을 보였다”며 “평소 4.3에 남다른 관심을 가진 박 시장을 추모하기 위해 분향소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제주의소리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분향소가 4.3유족과 관련 단체들에 의해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 마련됐다. 11일 오후 분향소를 찾은 시민들이 추모의 글을 남기고 있다.   ⓒ제주의소리
ⓒ제주의소리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 설치된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분향소를 찾은 어느 시민이 박 시장 영정에 헌화 분향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8
도민 2020-07-12 20:02:40
쓰레기들아

고소인에 대한 비방이나 공격은 잘못이다. 지금은 고소장의 존재 외 아무것도 모르기 때문이다.

마찬가지 이유로 고인에 대한 비방이나 의심도 잘못된 것이다. 함부러 말하지 말라.

고소인에 대한 근거없는 비방이나 공격을 원하지 않는다면 고인에 대해서도 혓바닥 함부러 놀리지 마라. 억지로 조문하라고 한적 없다. 하기 싫으면 하지마라. 대신 입은 닥쳐라
223.***.***.215




절물사려니 2020-07-12 17:33:53
*박원순과 제주의 인연

- 4.3 진상보고서 발간 책임자(2003)
- APEC(아시아·태평양 경제협력체) 정상회의 제주 유치촉구(2005)
- 제주에서 불법 포획된 남방큰돌래 ‘제돌이’를 시장직권으로 서울대공원 동물원에서 제주바다로 방생
(2012)
- 민선6기 도지사에 당선후 제주도와 서울시 우호교류협약 체결(2014)
- 제주출신 출향인들이 중심이 된 서울제주균형발전위원회 참여(2013-2020)
- 제주 아름다운가게 점포 2곳 오픈
- 제1회 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대회’가 지난해까지 12회 중 다섯 차례참가
- 명예 제주도민, 제주 올레길 홍보
223.***.***.1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