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대정읍 운진항 인근 카페서 화상 사고
제주 대정읍 운진항 인근 카페서 화상 사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사 수정 : 7월 16일 오후 9시 18분]

16일 오후 7시 50분경 서귀포시 대정읍 하모리 운진항 인근 카페에서 윤모(62·남)씨, 김모(50·여)씨가 화상을 입었다.

소방 당국에 따르면 두 사람은 소금과 알코올로 소라를 구워먹다가 화상을 입었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제공=제주소방본부. ⓒ제주의소리
16일 대정읍 운진항 인근 카페에서 소라를 굽던 2명이 화상을 입었다. 제공=서부소방서. ⓒ제주의소리
제공=제주소방본부. ⓒ제주의소리
카페 의자도 일부 불에 탔다. 제공=서부소방서. ⓒ제주의소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