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서귀포서 시내버스에 깔린 50대 여성 숨져
제주 서귀포서 시내버스에 깔린 50대 여성 숨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서귀포시내에서 횡단보도를 건너던 50대 여성이 시내버스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주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7월 31일 오후 10시 11분께 제주 서귀포시 동홍동주민센터 교차로에서 길을 건너던 A(58)씨가 시내버스에 치였다.

이 사고로 버스 아래에 깔린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경찰은 동홍동주민센터 사거리에서 서귀포오일시장 방면으로 우회전하던 버스가 버스가 A씨를 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특히 운전자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신호위반 여부 등을 조사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4
제목 2020-08-03 13:29:59
제목에 사고 상황을 이렇게 구체적 표현할 필요가 있나요?
'시내버스에 깔린 50대 '
220.***.***.243

개코 2020-08-03 07:47:58
버스시간 2 ~3분만늦어도 도청에 전화걸어 항이합니다 배탈나서 화장실가고 싶어도 ㅠㅠ
39.***.***.110

ㅎㅎ 2020-08-03 01:37:09
예전에 노형쪽에서 봉개가는 버스 탄적이 있는데...레이싱 하는 줄 알았다...이게 뭐지 싶어서...고개를 돌리니...안에 할머니들이 앞에 의자 꼭 잡고 벌벌 뜰고 계심...나도 잡고 있기 힘들었는데...휴
58.***.***.46

제주족제비 2020-08-03 00:57:52
제주도나 개전라도나 같은 종족아님
211.***.***.75

사람값 2020-08-02 18:21:30
어차피 과실치사로 잘못뉘우치고 초범이면 관대한 판사가 집행유예 죽은사람은 벤츠값도 안나옴. 이것이 우리나라 교통사고 사망자의 현실임. 도로에 차에 치여죽는 개 고양이나 마찬가지임. 다만 장례 치러주냐 걍 시체가 바닥에 눌러붙어 없어질때까지 방치되는냐 차이
223.***.***.2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