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솔동산, 매주 토요일 버스킹 열려요~
서귀포 솔동산, 매주 토요일 버스킹 열려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11월 7일까지 특색 있는 야외 공연 개최 

서귀포시는 8월 8일부터 11월 7일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솔동산 문화의 거리에서 <찾아가는 솔동산-헬로우 버스킹>을 진행한다.

이번 공연은 코로나19로 지난 반 년 넘게 실내 공연들이 연기 또는 취소되는 상황을 고려해 마련했다. 시민들에겐 모처럼 공연 관람의 기회, 무대에 설 수 없던 지역 예술인들에게는 활동의 기회, 지역 상권에는 침체된 경기 활성화에 도움을 주기 위한 자리다.

공연은 총 14회로 계획했다. 8월 한 달은 무더위로 인해 오후 6시 30분부터 시작하고, 9월부터 11월까지는 오후 6시부터 1시간 30분 동안 진행한다. 출연진은 지역에서 활동해온 다양한 장르의 뮤지션을 아울렀다.

첫 공연인 8일은 ‘7080 신기영’과 ‘싱어송라이터 아미’가 무대를 장식한다. 월별로 캐리커처 그리기, 핀 뱃지 만들기, 제주어 캘리그라피 등 흥미를 끌 만 한 무료 체험 부대행사를 병행한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앞으로 생활 방역 지침을 준수하면서 다양한 소규모 형태의 문화 예술 공연을 조금씩 진행해 나갈 계획”이며 “비대면 문화가 일상이 된 뉴노멀 문화 시대에 대응하는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지원함으로써 문화도시 다운 예술 행사의 다변화를 꾀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