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문화예술분야 17억 투자...코로나 위기 극복
제주도, 문화예술분야 17억 투자...코로나 위기 극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문화예술분야 지원 사업을 8월부터 제주문화예술재단 공모사업으로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제주도는 코로나19로 위축되어 있는 도내 문화예술인의 창작활동 및 문화예술교육, 창작공간 대관료 지원 등 문화예술 활성화를 위해 추경에 확보한 16억9000만원을 투입해 지원해나갈 계획이다.

예술인 창작활동 기획서 공모지원(300건․3억 원) 사업을 통해 예술인들의 창작활동을 지속 가능하게 하고, 향후 예술 활동에 대한 사전 계획 수립으로 창작활동을 재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제주 문화예술교육 활동가, 활동 예정인 자 등을 대상으로 문화예술교육 창의주제 공모지원(100건․1억원) 사업을 추진한다.

2020년 제주문화예술 지원사업으로 이미 선정된 공연․전시 등에 대한 비대면 예술창작활동 영상 콘텐츠 제작(150건, 4억5000만원)을 지원한다.

공공 및 민간 공연장, 전시장 등 공간 대관료(200건, 1억원)를 지원하고, 기존 예술인 복지사업 외에 추가로 비대면 온라인 발표 등 예술활동 컨설팅 진행(1500만원)과 민간 예술공간에 대한 방역물품(1000만원)을 지원한다.

다양성·창의성에 기반한 소규모 전시·공연 등 기획 프로젝트 지원 등 코로나 위기극복 문화예술 활성화 지원(7억1000만원) 사업도 추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