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대 정원 확대 반대”...제주 전공의들 총파업 동참
“의대 정원 확대 반대”...제주 전공의들 총파업 동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전공의-의대생 등 120명, 7일 파업...의료공백 우려
7일 오후 2시 제주도의사회관에서 정부의 의대 정원 확대 방침에 반대하는 파업 집회를 갖고 있는 대한전공의협의회 제주지부.
7일 오후 2시 제주도의사회관에서 정부의 의대 정원 확대 방침에 반대하는 파업 집회를 갖고 있는 대한전공의협의회 제주지부.ⓒ제주의소리

이른바 인턴·레지던트로 불리는 제주도내 전공의들과 의대생들이 7일 정부의 의대 정원 확대 방침에 반발하며 집단 파업에 돌입했다.

대한전공의협의회 제주지부는 이날 오후 2시 제주시 오라동에 위치한 제주도의사회관에서 도내 주요병원 전공의들이 참석한 가운데 파업 집회를 진행했다.

이날 파업은 정부와 여당이 발표한 '의대 정원 한시적 증원 방안'에 반대하며 열렸다. 정부는 현재 의대 정원 3058명에서 2022학년도부터 최대 400명을 늘려 10년 동안 한시적으로 유지하는 방안을 발표했다. 10년 간 4000명의 의사를 추가 양성해 취약 분야에 우선 지원되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그러나, 의료계는 인력을 늘리는 것이 현 의료계가 직면한 문제의 해법이 될 수 없다며 파업까지 불사르고 있다. 전국적으로 전공의들이 파업에 나선 가운데, 제주의 경우 제주대병원 70명, 한라병원 7명, 한마음병원 8명, 의대생 31명 등 총 120명이 단체행동에 동참했다.

이날 제주지역 집회는 서울 여의도공원에서 진행중인 대한전공의협의회 집회를 실시간 중계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7일 오후 2시 제주도의사회관에서 정부의 의대 정원 확대 방침에 반대하는 파업 집회를 갖고 있는 대한전공의협의회 제주지부.ⓒ제주의소리
7일 오후 2시 제주도의사회관에서 정부의 의대 정원 확대 방침에 반대하는 파업 집회를 갖고 있는 대한전공의협의회 제주지부.ⓒ제주의소리

이들은 "지속되는 코로나 사태의 최전선에서 어려움도 꾹 참고 묵묵히 자리를 지켜오던 전국 1만6000의 전공의들은 정부의 졸속적 의료정책에 놀라움을 금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이어 "백년의 국민건강을 좌우하는 국가 의료정책 결정에 정작 국민건강을 최일선에서 책임지는 우리들의 목소리는 들으려고도 하지 않는 정부에게, 우리는 최근의 의료 개악책들에 대한 전면적인 재논의를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의대 정원 확대 및 공공의대 설립 정책은 본래의 취지인 지역·공공·필수의료 활성화가 아닌, 현재도 왜곡돼 있는 의료를 더 왜곡시키고, 건강보험 재정을 고갈시키는 자승자박 정책"이라고 정부 정책을 비판했다.

그러면서 "잘못된 정책과 그것이 불러올 암울한 미래를 막기 위한 최후의 수단으로 전국 전공의들이 단체행동에 임하는 것을 너그러이 양해해 달라"며 "만, 그로 인한 모든 불편과 수고로움은 전공의가 아닌, 의사공급 과잉사태를 만들어 지금의 의료를 더 왜곡시킬 정책을 펴는 정부와 여당에 물어달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날 전공의들이 파업에 참여하면서 제주도내 종합병원은 담당과 교수를 주축으로 근무조를 편성 운영하고 있다.

7일 오후 2시 제주도의사회관에서 정부의 의대 정원 확대 방침에 반대하는 파업 집회를 갖고 있는 대한전공의협의회 제주지부. ⓒ제주의소리
7일 오후 2시 제주도의사회관에서 정부의 의대 정원 확대 방침에 반대하는 파업 집회를 갖고 있는 대한전공의협의회 제주지부. ⓒ제주의소리

전공의 파업과 별개로 대한의사협회가 오는 14일 총파업을 결의하면서 의료 공백이 우려된다.

제주도내 의료기관은 종합병원 6곳, 병원급 18곳, 개인의원 451곳 등 총 475곳으로, 근무하는 의사는 1300여명이다. 아직 파업 참여인원이 집계되지는 않았으나, 진료 공백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한편, 제주도는 의료게 집단휴진에 대비해 보건소를 중심으로 비상진료 체계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각 보건소는 오는 12일부터 파업 종료시까지 비상진료대책상황실을 설치하고, 비산진료체계 운영 상황 점검과 민원 대응에 나설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1
저런것들이 2020-08-09 15:39:53
의사 하겠다고 존나게 공부한거라?
일반인들은 당신네가 허준이길 바라고
닥터김사부이길 바랄뿐이다.
나의 능력과 판단에 따라 내가 환자의 이익이라 간주하는 섭생의 법칙을 지킬 것이란 맹세는 잊지 말아쥤으면 한다. 의사의 이익이 아닌 환자의 이익을 위해 노력하는 자만이 인의이며 명의가 될것이다
118.***.***.6

꼬생이 2020-08-08 21:01:22
무사 문재인 좌파 정권, 퇴진까지 주장 허주게
수술실에 cctv나 달 생각허라.
이제 쫌 이시민
의료사고시 입증책임도 전환되는 법률안
나올거난 공부나 열씨히 하삼^^
180.***.***.194


진짜 나쁜놈들일세 2020-08-08 07:44:44
실력도 진짜 형편없는 제주도의 종합병원을 어쩔수없이 가야되는것도 기분 드러운데 한번 가려면 두어시간 기다리는것은 기본이고,,,,,, 그렇다고 개인병원은 좀 낫나???? 환자들 미어터지는데 의사라고는 딸랑 하나있는 개인사업자님들^^ 지들이 명의라서 가는게 아니라 갈수있는데가 없어서 가주는거란는걸 더 잘 알잖아 ㅋㅋㅋ
" 불의는 참을수있다, 하지만 내 밥그릇 줄어드는 불이익은 절대 못 참는다"
얘라 이 도둠놈들아 제발 같이 좀 살자...............
182.***.***.98

장난하나요 2020-08-07 19:54:12
언제는 코로나로 피로가 극심하다며 의료인부족을 문제 삼았으면서... 자기네 밥그릇 줄어들까봐 지랄들 하는거 보소...
선서 한건 거짓이구나...맨날 간호사한테 희생 강요하고 간호사 초급 180밖에 안주면서 지네는 월 몇천씩 가져가놓고,,,
야... 양심좀 있어라 진짜...내가 간호사 그만둔 이유중 하나가 의료에서 의사에게 편중한 수익이다... 뭐... 아이들 키울수가 있어야지...
우리나라가 의사한테 준 권력때문이다 이건 다... 야 국민 목숨가지고 협박하냐
125.***.***.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