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에도 제주 동아시아 문화 교류 ‘착착’
코로나19에도 제주 동아시아 문화 교류 ‘착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문화예술재단, 한중일 청소년 문화캠프 진행...비대면 창작 단체도 모집

제주도와 제주문화예술재단이 한중일 동아시아 문화 교류 사업을 재개하고 있다.

재단은 지난 8일 제주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거점공간 ‘트멍’에서 제주문화외교관을 대상으로 지난 <2020 한중일청소년문화예술캠프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했다.

한중일 청소년문화예술캠프사업은 한중일 동아시아문화도시들이 매년 청소년문화교류사업을 추진하기로 협의한 데 따른 후속 조치다. 3개 국가의 도시 청소년을 대상으로 2016년부터 문화예술 캠프를 진행하고 있다.

제주문화외교관 18명은 제주도 교육청으로부터 추천받았다. 이들은 ‘마음 한 그릇’을 주제로 8월부터 11월까지 중국(닝보시)과 일본(나라시) 청소년들과 함께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문화 교류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중일 청소년들이 실시간으로 처음 온라인을 통해 만나는 한중일 공동 오리엔테이션은 9월 21일 진행한다.

청소년 교류 뿐만 아니라 비대면으로 진행하는 ‘동아시아 문화도시 문화예술교류사업’도 참가 단체를 모집하고 있다. 

제주도의 문화·환경·정체성 등 제주를 소재로 창작 활동을 하는 도내 예술인이나 단체를 모집한다. 문화예술 활동 영상을 제작해 3개 국어로 번역, 국내외 온라인 매체로 배포하고 향후 동아시아 문화도시 문화예술교류사업 시 제주의 문화 예술을 알리는 데에 활용한다. 참여 예술인이나 단체는 향후 있을 문화예술교류 참여자 선정 시 우대한다.

창작 활동 내역과 동영상 촬영 컨셉을 작성·제출하면 심의를 통해 출연료, 소모품 등 촬영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한다. 개인은 최대 100만원, 단체는 최대 500만원까지 지급한다. 접수 기간은 8월13일부터 28일까지다. 국가문화예술지원 시스템( www.ncas.or.kr )을 통해 신청 받는다. 자세한 내용은 재단 홈페이지( www.jfac.kr )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문의 : 제주문화예술재단 문화예술교육팀 2020 한중일청소년문화예술캠프사업 담당자 064-800-9177, 제주문화예술재단 지역문화팀 064-800-914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