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길 뚫고 뛰어들어가 노부부 구한 60대 이웃여성
불길 뚫고 뛰어들어가 노부부 구한 60대 이웃여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오전 발생한 서귀포시 대정읍 단독주택 화재 현장. 사진=제주서부소방서
14일 오전 발생한 서귀포시 대정읍 단독주택 화재 현장. 사진=제주서부소방서

제주에서 이웃 주민이 불이 난 집에 뛰어들어가 거동이 불편한 노부부를 구한 사연이 알려져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제주서부소방서에 따르면 14일 오전 9시 31분게 서귀포시 대정읍 한 단독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을 보고 인근 밭에서 일을 하던 이웃 A(63·여)씨는 지체 없이 집 안으로 뛰어들어갔다. 

주택 내부에는 평소 거동이 불편하고 가벼운 치매 증세가 있는 노부부가 거주하고 있었다. A씨는 노부부를 한 명씩 끌고 집 밖으로 무사히 탈출시켰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가 현장에 도착했을 때 노부부는 다행히 몸을 피한 상태였다. 

불은 최초 신고 후 20여분만에 진화됐지만, 내부는 모두 전소됐다. A씨의 도움이 없었다면 자칫 큰 화를 입을 뻔했던 상황이었다.

소방당국은 화재 원인과 피해규모 등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대단해요 2020-08-16 21:12:58
그 용기에 박수를 보내드려요
진심 대단하시네요~
182.***.***.12

영웅 2020-08-14 19:14:26
진정한 영웅이시네요.
정말 용기가 대단하십니다.
2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