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회와는 머리, 도민과는 가슴, 시민사회와는 마음 맞댈 것”
“의회와는 머리, 도민과는 가슴, 시민사회와는 마음 맞댈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회, 고영권 정무부지사 예정자 인사청문회 돌입…“소통행정 구현에 최선”
28일 열린 제주도의회 인사청문회에 출석, 모두발언을 하고있는 고영권 제주도 정무부지사 예정자. ⓒ제주의소리
28일 열린 제주도의회 인사청문회에 출석, 모두발언을 하고있는 고영권 제주도 정무부지사 예정자. ⓒ제주의소리

고영권(48) 제주도 정무부지사 예정자가 현재 진행형인 제주4.3의 법제적 마무리를 비롯해 도민사회의 갈등요소로 작용하는 여런 현안들을 해소하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제주도의회 인사청문특별위원회(위원장 강성균)828일 오전 10시부터 고영권 정무부지사 예정자에 대한 인사청문을 실시하고 있다.

본격적인 인사청문에 앞서 고영권 예정자는 모두발언을 통해 태풍 바비로 피해를 입으신 분들게 깊은 위로의 말씀 전한다. 피해가 빨리 복구되고 일상이 정상화될 수 있도록 지원 방안을 찾아나가겠다고 말문을 열었다.

정무부지사는 1차 산업(농축산식품국, 해양수산국)과 의회 및 언론, 시민사회와의 소통업무(공보관)를 소관하고 있다.

1차 산업과 관련해 고 예정자는 제주의 생명줄, 1차 산업도 코로나19 펜데믹 속에서 그동안 겪어보지 못한 어려움에 직면해 있다농축수산물의 가격 변동성은 더욱 커지고, 비대면 경제 활동 확대로 인해 기존의 유통망이 변화하고 있다. 원하든 원치 않든 생산-유통-소비의 전 단계에 대한 새로운 돌파구가 요구되고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1차 산업의 숨골을 찾아내 새로운 흐름을 만들어야 하는 시점이라며 최근 우려를 더해가고 있는 기후위기와 맞물리면서 이제 1차 산업의 혁신은 우리의 미래를 좌우하는 과제가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무부지사의 막중한 임무를 수행하도록 허락해준다면 최우선적으로 1차 산업 분야의 전문가 그룹과 농축수산업 현장에 계신 관계자, 행정 간 조직적 협업을 통해 본격적인 기후위기에 대응해 나가는 방안을 세우겠다고 강조했다.

고 예정자는 제주의 미래인 청년들을 위한 일자리, 주건, 육아보육 문제들을 현실적으로 해결하기 위한 시스템 구축에 헌신하겠다고도 했다.

이를 위해 행정의 한 부서나 소수의 정치인, 책임감 있는 몇몇 기업인들에 맡기는게 아니라 사회적 연대 시스템 구축을 위해 교육오가 행정, 경제가 서로 분절됨이 없이 구조적으로 연결되고, 그 연결고리마다 정치적, 법제적 장치가 제대로 작동돼야 한다법률가로서의 경험과 능력을 살려 필요한 부분은 법규범적으로 제도화하고, 정무적 기능을 발휘해 체감행정의 토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도민사회와의 소통에도 적극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고 예정자는 아다시피 저는 행정 분야 전문가는 아니다라고 전제한 뒤 하지만 행정의 원리가 불편부당이어야 한다는 것은 잘 알고 있다. 또한, 행정이 불편부당을 추구하지 않을 때 발생하는 여러 복잡다단한 갈등과 문제들을 판단하고 조정하는 일을 해왔다이러한 저의 경험치와 역량을 통해 현재 제주사회에 산적한 현안들을 풀어나가는데 밑거름이 되겠다고 말했다.

고 예정자는 또 여전히 현재진행형인 제주4.3의 법제적 마무리를 비롯해 도민사회의 갈등 요소로 작용하는 여러 현안들을 해소하는 일이 민선7기 후반 도정의 주요 책무가 될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국면의 일상화 시대에 제주사회 전반적으로 고조되고 있는 위기와 갈등을 조정하고 관리하는 일 또한 최우선 과제로 삼겠다고 역설했다.

고 예정자는 기회를 준다면 도민들께서 제주 도민이어서 행복하다라고 느낄 수 있도록, 책임 도정-소통 행정 구현에 필요한 역할을 적극적으로 수행하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고 예정자는 상시적으로 제주도의회 의원들과 머리를 맞대고, 도민 여러분과 가슴을 맞대고, 시민사회단체-전문가들과 마음을 맞대어 지혜로운 해법을 찾겠다고 행정이 도민사회에 더 가깝게 다가설 수 있는 가교 역할을 강조했다.

한편 고영권 정무부지사 예명자는 한경면 고산리 출신으로 고산초·중학교와 대기고, 서울대 법과대학을 졸업했다.

2005년 제47회 사법시험에 합격한 뒤 제37기로 사법연수원을 수료했다. 이어 2008년 법무법인 아태에서 변호사로 근무한 후 현재는 법률사무소 청어람 대표변호사로 근무하고 있다.

2011년부터 현재까지 제주시 자문변호사, 제주시 민원조정위원회 위원, 제주도 소청심사위원회 위원, 제주도감사위원회 자문위원, 제주자치경찰단 치안행정위원회 위원, 제주도교육청 고문변호사, 제주지방검찰청 형사조정위원회 위원 등을 역임하면서 행정과 주민 간의 소통과 조정자 역할을 해왔다.

원희룡 지사는 고영권 예정자에 대해 법조계뿐만 아니라 다양한 행정영역에 참여하면서 행정과 밀접한 다양한 업무들을 두루 경험했다. 특히 젊음과 열정을 바탕으로 한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도의회 및 언론과의 협력 등 민선7기 후반기를 잘 이끌어갈 적임자로 판단했다고 지명 배경을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2
제주사랑 2020-08-29 22:07:27
청문회 보니깐 예정자는 급하니깐 말만 번지르르 하던데, 저 변호사는 말 장시 같았다.
우리 도민이 일본영사관에 근무하다가 부당해고를 당해 그것이 지방노동위원회 구제신청에서 부당해고가 맞다는 판정을 받았다. 당시 고씨가 대리인으로 앞장서서 중앙노동위원회 재심신청을 했는데 거기서도 부당해고가 맞다, 라는 판정이 또다시 내려졌는데, 피해자를 원직 복직시키는데 중재노력해서 원직 복직을 수용하도록 노력했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묵살해버리고, 특히 대한민국정부 이행명령을 어겨가며 일본영사관측을 두둔해서, 우리국민이 우리헌법의 보호를 받지 못하도록 영사관을 도운 처사는 엄연한 대한민국을 등진 행위에 해당되며, 친일 그자체에 가담했음을 보여준다. 앞으로 도민사회의 통합, 도민 보호에 어려움이 예상되는 인물이다.
119.***.***.93

지인 2020-08-29 13:31:54
서민의 자식이라서 난 믿는다 살아온 과정을 알기에 난 믿는다 잘 할거다 헌신하는 자세로 잘 해주길 바란다
175.***.***.56

굿장 2020-08-29 00:21:52
도덕적인 결함이 있어보이지만 누군들 털어서 먼지 안나오는 사람있을까요... 인생에 있어 실수는 누구나하는거라고 봅니다...앞으로 조심해야되겠지요... 이 나라에 새인물이 필요한 시깁니다.. 이전과는 다른 마인드로 제주도에 필요한 새로운 역할을 기대해봅니다....
223.***.***.17

ㅎㅎㅎ 2020-08-28 21:45:10
무사?
정무부지사 허멍 제주도 땅 더 살려고?
좋겠다.
마스크 쓰난 다행인줄 알라!
쪽팔령 못다닌다.
110.***.***.1

ㅋㅋ 2020-08-28 16:47:45
투기전문 부동산전문가가
도민과 가슴으로 만나겠다고 마씸?
가능할까?
182.***.***.145

웃가고자빠짐? 2020-08-28 16:05:40
머리로 계산하고 가슴으로 땅찿아 댕기고 마음으로 기뻐하는거겠ㅈ
118.***.***.6

맞는말 2020-08-28 15:35:18
동네후배 챙기려는 용철기자님 성의는 인정합니다..같은 한경출신 이라고 참 애틋하십니다.
정치.경제.법조계.행정까지 섭렵하려고 애쓰시는 내정자의 노고도 기특하네요.
이런일이 있을줄 알았으면 부동산투기는 하지 말았을걸 좋았을텐데..그래서 다 먹을수 없는거죠. 힐링센터는 몇개나 하려고 그리많은 토지를~~... 부동산을 갖고싶으면 정치는 안되는거라는 인식의 전횐의 필요합니다.원지사가 그렇게 강조하던 경자유전..경자유전 ~~.
경자유전 원칙이 무너지면 살아온 신뢰가 한방에 쑤욱
223.***.***.238

한라봉 2020-08-28 15:25:38
변호사가 아니고 부동산전문가(공인중계사)
쪽팔리지 말고 사퇴하세요~
계속 파다보면 더 나올것같던데
14.***.***.176

표선사랑 2020-08-28 14:03:54
머리 가슴 마음? 말도 안되는구만 그럴듯하게 보이려고 용쓰는구만
1차산업 전문가도 아니고 행정 경험도 없고 부동산 문제도 많아보이는데 왜????????
223.***.***.203

부동산투기 2020-08-28 13:07:26
기자가 아무리 빨아주는 기사 쓰고
멋진 제목 달아줘도
도민들은 다 안다
이 사람과 배우자가
부동산 투기에 열 올려
불법과 편법을 저지르고
뒤에서는 엄청난 부를 쌓은 것을...
용철아!
도민을 경 우습게 보지말라
아무리 후보자를 잘 알아도
그러는 게 아니여 용철아!
110.***.***.248

ㅋㅋ 2020-08-28 12:52:12
도민 여러분과 가슴을 맞대고, 시민사회단체-전문가들과 마음을 맞대어 ....
가슴은 뭐고
마음은 뭐...?
야이도 말빨로 버티는
희룡씨의 정치적 동지?
175.***.***.245

아나 2020-08-28 12:09:13
돈좀 벌게 땅 좋은거 있으면 소개시켜 줘봐
211.***.***.1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