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국에 총회 열어라? 선흘2리 주민들 ‘밤샘농성’
이 시국에 총회 열어라? 선흘2리 주민들 ‘밤샘농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장해임 건 주민 항의...조천읍 합의 끝에 오전 5시 일단락
사진=선흘리 제주동물테마파크 반대대책위.
제주동물테마파크 조성 사업에 반대하는 조천읍 선흘2리 주민들은 28일 오후 11시 30분부터 다음날인 29일 오전 5시까지 제주시 조천읍사무소 읍장실서 밤샘농성을 펼쳤다. 사진=선흘리 제주동물테마파크 반대대책위.

제주시 조천읍 선흘2리 주민들이 지난 28일 오후 11시 30분부터 29일 오전 5시까지 조천읍장실서 밤샘 농성을 펼쳤다.

이날 농성은 제주동물테마파크 조성사업과 관련해 사업자로부터 마을발전기금 명목으로 3억5000만원을 수수한 정현철 선흘2리 이장에 대한 해임절차가 지지부진한 것과 조천읍이 총회를 열어 해임하라는 것에 반발해 이뤄졌다.

선흘리 제주동물테마파크 반대대책위와 마을 개발위원들에 따르면 면담서 조천읍은 의견을 듣는 방식으로 마을 총회를 열어 3분의2 이상 찬성으로 이장을 해임 시키라며 총회 말고는 해임 방법이 없다고 밝혔다.

이에 반발한 선흘2리 어르신을 포함한 주민 약 15명은 조천읍장실서 읍장과 동물테마파크 관련 쟁점 토론 방송을 시청하고 의견을 주고받는 등 논의를 이어갔다. 이에 조천읍이 9월 1일까지 이장해임과 관련해 결론을 지어 알려주겠다고 밝혀 농성은 일단락됐다.

앞서 이들 단체는 지난 28일 오후 2시 30분께 윤승환 조천읍장을 찾아가 마을 정상화를 요청하고 정현철 이장해임 로드맵 제시를 촉구했다.

조천읍은 지난 12일 해임절차에 착수하며 ‘선흘2리 이장해임 사전통지 및 의견제출 요청’을 마을회에 보내고 정현철 이장에게 의견을 21일까지 제출하라고 요구했으나, 일주일이 지나서도 이장해임에 관한 일정이 제시되지 않자 주민들이 면담을 요청한 것이다.

더불어 이들 단체는 28일 성명을 통해 “지난해 총회를 열어 이장해임 건을 가결 시켰음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로 50인 이상 집회·모임이 금지된 위중한 이 시기에 총회를 또 열라는 것은 기만”이라고 맹렬히 비판했다.

이어 “당시 마을 향약에 근거해 이장이 열지 않은 총회는 무효라는 논리로 이장해임 불가 통보를 한 조천읍이 또다시 주민을 농락하고 있다”면서 “횡령과 총회 결의를 무시한 채 독단적으로 행동해도 이장이 해임되지 않는 이해할 수 없는 상황을 보라”고 역설했다.

이들 단체는 또 원희룡 도지사가 사업자와의 유착 관계 의혹을 벗어나기 위해서라도 선흘리 주민들이 요구하는 상식에 대해 올바른 행정지도로 답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이기도 했다.

그러면서 “더이상 두고 볼 수 없다. 조천읍은 상식적 해임절차가 진행될 수 있도록 하라”고 요구했다.

선흘리 주민 A씨는 [제주의소리]와의 통화에서 “코로나19로 인해 심각한 상황에서 많은 사람이 모이는 총회를 열라는 것은 말이 안 된다”라며 “50인 이하가 모여 의견을 모을 수 있도록 반상회를 통해 진행하겠다는 의견을 제시했음에도 조천읍은 총회만 고집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조천읍이 제주도와 제주시에 공문을 보내 지도를 받고 있다는 의혹이 있다”라며 “주고받은 공문이나 정현철 이장의 소명자료를 보여줄 수 없다는 등 일관하고 있어 도의원을 통해 내용을 파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8월 26일 당시 마을 향약 제14조에 따라 주민 26명의 소집요구로 이뤄진 임시총회는 무기명으로 이뤄진 이장해임의 건 투표가 129명 중 찬성 125표, 반대 3표, 무효 1표 등 가결된 바 있다.

이날 임시총회에는 정 이장을 비롯한 ‘제주동물테마파크 조성사업 선흘2리 찬성대책위원회’ 소속 주민들은 참여하지 않은 가운데, 폐회 시간 기준 총 137명의 주민이 참석한 것으로 집계됐다.

하지만 조천읍은 절차의 문제를 제기해 해임 결정을 수용하지 않는 등 해임 당사자인 현 이장이 소집 결정을 내리지 않으면 불법이라는 독소조항 논란이 제기되기도 했다. 이에 주민들은 지난해 9월 7일 또 다른 이장을 선임하는 등 한 마을 두 이장이라는 진풍경이 벌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
도대체가 2020-08-30 18:11:26
제주도에 무신 동물원..? 누게가 뒷돈 받아시니
124.***.***.105

선흘사랑 2020-08-30 12:30:38
동물원 결사 반대!
주민들이 해임한 이장 물러나라!
122.***.***.244

주민을 기만하는 읍장 2020-08-29 19:47:58
온갖 불법과 비리를 저지르고 압수수색까지 당한 주민들 대다수가 이미 해임한 이장을 왜 이렇게까지 자리에 앉혀 놓고 싶은건지 참으로 저의가 수상하다. 람사르습지 위원장은 온갖이유를 갖다대며 물러나게 하더니만... 왜 300가구 정도 사는 작은 시골마을 이장을 주민들이 제발 해임시켜달라고 수십번 수백번 요청을 해도 온갖 억지이유를 대며 자리에 앉혀놓고 싶은 이유는 정말 무엇인가??
선흘2리 주민으로써 너무나 궁금하다.
117.***.***.53

원지사는 뭐하는건가? 2020-08-29 17:45:40
마을 주민들이 총회를 열어 이장을 해임했는데ㅡ이렇게도 갈등을 방치하고 조장하나?
도대체 지사가 하는 일이 뭔가?
마을 갈등을 주민 스스로 풀어 문제 해결책을 제기했고 이장을 해임했으면 주민 의견에 따라 이장 해임 절차 완료하면 되지.
마을 내 갈등도 중재 못하면서 무슨 대권인가?
그만둬라!
223.***.***.180

희룡아! 2020-08-29 17:29:31
주민들은 해임했다. 윤승환읍장이 오전에 도에 갔다가 입장
번복했다. 정신차려라. 주민자치을 짓밟고 대통령 되겠다고? 선흘리가 가만 안있는다!!!
220.***.***.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