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형묵 감독 '조수 웅덩이' 유바리 판타스틱영화제 초청
임형묵 감독 '조수 웅덩이' 유바리 판타스틱영화제 초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형묵 감독의 '조수 웅덩이'
임형묵 감독의 '조수 웅덩이'

제주 조간대를 영상으로 구현한 임형묵 감독의 '조수 웅덩이 : 바다의 시작'이 국제영화제에 초청됐다.

제주도는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일본에서 열리는 제30회 유바리 국제 판타스틱영화제에 임형묵 감독이 연출한 ‘조수 웅덩이 : 바다의 시작’이 공식 초청됐다고 6일 밝혔다. 
 
제주 영화의 일본 유바리영화제 첫 참가는 2019년 11월 사단법인 제주영화제(이사장 권범) 주최로 열린 제15회 제주영화제에 공식 초청된 일본 홋카이도의 영화 관계자, 정부 관계자, 프로듀서 등과 제주 영화인들 간 교류 활성화 방안 포럼을 통한 제주 영화의 국제무대 진출 논의에 따른 첫 결실이다.

영화‘조수 웅덩이 : 바다의 시작’은 2017년부터 2년간 제주 바닷가 조간대의 다양한 생태를 담고 배우 임채무 씨가 내레이션을 맡은 다큐멘터리 영화로, 한국영화 최초로 올해 제17회 샌프란시스코 국제해양예술제 경쟁 부분에 선정돼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강승철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그동안 공연·전시 중심으로 전개된 한·일 국제문화교류의 스펙트럼을 넓히게 되어 큰 의미가 있다”면서“제주의 수준 높은 영화가 국제적으로 진출하는 기반을 다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