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금융산업노조 NH농협지부 제주위원장에 고창균
전국금융산업노조 NH농협지부 제주위원장에 고창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균 신임 노조위원장.
고창균 신임 노조위원장.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NH농협지부 제주지역위원장에 고창균씨가 당선됐다. 

고 신임 노조위원장은 지난 8일 진행된 선거에서 182표를 얻어 제13대 위원장으로 당선됐다. 이날 투표에는 조합원 282명 중 267명이 참가했다. 

고 노조위원장의 임기는 오는 10월11일부터 3년이다. 

대기고등학교와 제주대학교 회계학과를 졸업한 고 노조위원장은 2008년 농협에 몸담아 제주대지점, 서문지점, 제주시지부 등에서 근무했으며, 현재 노조 전국운영위원 등을 맡고 있다. 

고 노조위원장은 “노사간 화합과 단결로 지역사회와 농협 가족 모두에게 힘과 용기를 주는 노조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걱정도민 2020-09-24 16:43:56
제주에서 농협은 대기업이다. 엄청난 인지도를 가지고 있다.
하지만 시대가 점점변하고 있다. 농어업인구는 줄고, 청년들은 더 이상 어른들의 말을 정보로 생각하지 않는다.
스마트폰으로 1분만 검색해도 모든 정보가 눈에 보이는 시대라 어른들의 말에 귀기울이지 않는다.
하나로마트에 경쟁하는 마트도 대거 생겨나고 있다. 뱅킹은 온라인으로 변해가고
화폐는 디지털 숫자로 전환되고 있다. 농협이 양분을 뽑아 낼곳이 이젠 농민뿐이만 그 농민마저 줄어들고 있으니
다른 양분을 찾아 뿌리를 내리겠지.
210.***.***.194

gkfmqkd4321 2020-10-22 11:04:32
조합속에 또 조합이 생긴다. 그러면 파업은 누구를 대상으로 하죠?
설마 조합원을 상대로.------ 아무리 뒤져봐도 농민 조합원 밖에 없는데
210.***.***.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