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이상 혐오 시설 싫다! 제주 도두 장례식장 반대”
“더 이상 혐오 시설 싫다! 제주 도두 장례식장 반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두동장례식장 반대위 기자회견 갖고 “장례식장 사업 철회하라”
15일 도두동장례식장 반대위가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15일 도두동장례식장 반대위가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제주시 도두동에 장례식장 건설이 추진되는 가운데, 인근 마을 주민들이 반대하고 나섰다. 

도두동장례식장 반대위는 15일 오전 10시 제주시청 조형물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도두동 마을 파괴하는 장례식장 사업을 철회하라”고 주장했다. 

최근 제주시 도두동에는 대지면적 7991㎡, 지하 1층, 지상 4층 높이 규모로 추진되고 있다. 장례식장 부지는 성장관리방안 1구역에 포함됐다. 제주도는 1구역에 렌터카 관련 시설을 권장하고 있다.

도두동 전체 마을회와 자생단체, 제주공항주변토지주협의회, 성장관리방안구역 토지주 협의회, 제주시오일장상인회 등으로 구성된 반대위는 “제주공항 주변은 공항중심도시, 제주 관문도시, 융복합도시로 체계적 도시로 개발하기 위해 도민이 공감하는 도시계획을 반영하기 위해 장기 과제로 남겨둔 지역”이라며 “제주시는 도시 관리 계획에 따라 성장관리 방안구역으로 지정해 난개발을 방지하고, 체계적 개발을 유도키로 했다”고 운을 뗐다. 

이들은 “도두동과 용담2동에 대한 개발행위제한이 해제됐지만, 미숙한 행정의 대처로 제주공항 주변에 대한 장기적 도시개발 계획에 문제가 발생했다. 제주공항 주변에 민간사업자가 장례식장을 건설한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큰 충격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반대위는 “제주에는 이미 13개의 장례식장이 있어 이미 공급 과잉이다. 혐오 기피 시설을 도두동에 설치하는 것에 관대해왔지만, 장례시설이 들어오는 것을 더 이상 볼 수 없다. 항공기 소음, 하수처리 악취 등으로 각종 재산권을 행사하지 못하는 상황에서 장례식장까지 받아들 일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개발 제한과 재산권 침해를 받아온 도두동에 더 이상의 혐오시설과 기피시설 사업을 원천 반대한다. 제주공항 관문 곁에 장례식장은 제주 관광에 걸림돌이이며, 제주도 종합개발계획을 무시한 개발행위”라고 덧붙였다. 

반대위는 “제주도 통계에 따르면 제주 사망자는 하루 평균 13명이다. 도내 장례식장 대부분 적자에 허덕이고 있다. 도민의 힘을 모아 제주공항 주변에 추진되는 장례식장 사업이 철회될 때까지 강력히 투쟁하겠다”고 말했다. 

이들은 “도두동 마을을 파괴하는 장례식장 개발사업을 철회하고, 제주도지사는 도두마을 주변 생활환경을 복원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4
도두동주민 2020-09-18 16:12:10
협오시설 맞다
주차장 시설이 없는 곳에서 장례식장을 짓는거는 반대한다
가뜩이나 교통이 막히는 곳이고 보도위에 불법주차 및 도로 에도 불법주차단속도 못하는 곳에 장례식장이라니 동네 주차단속해라
오일시장 때 교통이 막히는데 장례식장 때 교통이 얼마나 막히는 가?
39.***.***.89

ㅇㅇㅇ 2020-09-17 00:49:27
연북로에도 똑같은 방법으로 새 길이 개통되자마자 장례식장 두 개로 그 일대 땅을 모두 싹쓰리 이삭줍기하고 지금은 모두 아시다시피.. 여기도 장례식장이 목적은 아닐듯.
116.***.***.157

가가멜 2020-09-16 17:13:24
도두동 주민으로써 장례식장 반대를 안함

단 지을곳이 아니면 반대를 하고 아무문제 없으면 찬성한다
223.***.***.56

혐오시설이라서가 아니고... 2020-09-16 14:24:04
장례식장 옆 집값 걱정때문이라고 솔직하게 이야기라도 해주면 좋을텐데;;;
122.***.***.83

이유근 2020-09-16 11:09:26
우리가 죽으면 이용할 장례식장이 왜 혐오시설인지 이해가 가지 않는다. 1998년에 한마음병원을 지을 때 국가에서 권장하여 병원 부속 장례식장을 짓는데 주위 주민들이 반대하여 철회한 적이 있다. 그런데 그 후에 학교 바로 옆에 있는 한라병원이나 제주대학교병원에도 장례식장이 들어섰다. 다만 제주시에서 사망자의 수에 비해 장례식장의 수가 너무 많지 않느냐 하는 것에 대해서는 행정적 판단이 필요할 것이다. 하지만 아무 법적 하자가 없으면 행정에서 하지 못 하도록 하는 것은 부적절하다고 본다.
220.***.***.1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