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제주 오후에 비 그쳐...17일부터 다시 비 소식
[날씨] 제주 오후에 비 그쳐...17일부터 다시 비 소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제주는 남쪽해상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대체로 흐리고 시간당 5mm 내외의 비가 내리고 있다.

오전 8시 강수량은 중문 16.5mm, 한라산 영실 14.0mm, 대정 13.0mm, 고산 11.1mm, 서귀포 9.6mm, 새별오름 8.5mm, 성산 4.9mm다.

현재 비구름대는 시간당 50km의 속도로 동북동진하고 있다. 시간당 강우강도는 5mm 내외다. 비는 오후 3시까지 오다가 차차 그치겠다. 

이후 소강상태에 들다가 다시 내일(17일) 새벽부터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비가 시작되겠다. 내일까지 예상강수량은 30~80mm다.

내일까지 안개나 박무(옅은 안개)가 끼는 곳이 많겠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주의하는 것이 좋겠다.

밤사이 최저기온은 22~23도로 평년(20~21도)보다 다소 높겠다. 반면 비가 내리면서 낮 최고기온은 24~25도로 평년(26~27도)을 밑돌겠다.

해상은 오후부터 모레(18일)까지 제주도 전해상과 남해서부서쪽 먼바다는 바람이 30~45km/h(9~13m/s)로 강하게 불고, 물결도 1.5~2.5m로 점차 높게 일겠다.

제주도남쪽 먼바다를 중심으로 모레까지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하는 것이 좋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