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제주 “지역화폐, 지류형 도입·민관합동기구 설립”
정의당제주 “지역화폐, 지류형 도입·민관합동기구 설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최초 지역화폐 도입 계획에 따른 도의회 조례안이 상정될 것으로 예정된 가운데 정의당 제주도당이 보도자료를 통해 “지역화폐가 제 기능을 할 수 있도록 지류형 화폐를 도입하고 관리, 활성화를 위한 민관합동기구를 설립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도당은 “제주형 지역화폐 도입 필요성을 지속 제기했던 입장에서 조례 상정은 환영하나 부족한 점이 있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현재 조례안에는 카드와 모바일 형만 있을 뿐 지류형에 대한 언급은 없다”면서 “카드와 모바일에 익숙하지 않은 노인층 불편과 답례품 문화가 활발한 제주 특성상 지류형 화폐가 필요하다”고 피력했다.

또 “지역화폐를 안착시켜 지역경제 활성화가 이뤄지도록 행정, 도의회, 자영업자, 전문가, 소비자 등으로 이뤄진 민관합동기구를 만드는 등 종합적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할 기구가 필요하다”며 “운영대행사를 통해 위탁 운영하겠다고 밝힌 조례만으로는 부족하다”고 강조했다.

도당은 시장 상황과 주변 여건 변화를 반영키 위해 5년마다 기본계획을 수립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도 조례에 반영돼야 한다고 요구했다.

이어 “지역화폐를 관광산업과 연계시켜 성장토록 하는 방안도 필요하다. 예를 들어 제주도에서 운영하는 관광지 입장권 구입 시 지역화폐로 일부를 돌려줘 제주서만 사용하게끔 하는 것”이라고 제시했다.

도당은 “코로나19로 힘든 중소상공인들에게 지역화폐가 가뭄에 단비와 같은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생산적 토론과 합리적 대안을 만들어주길 제주도의회에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레알도민 2020-09-18 10:00:14
지류형 해달라는 건 카드단말 설치 않고 세금 안내고 장사하는 시장상인들이 소외될까봐 요구하는 거 같은데. 모바일과 전자화폐로 해야 실시간으로 자금흐름과 데이터가 쌓이는 것이고, 상인들도 카드단말 설치해서 세원파악에 도움이 될 것이기 때문에 합당치 않다. 더구나 지류형은 장롱에 박혀서 안 나오면 소재추적도 어렵고 현 시대에 맞지 않음.
122.***.***.92

정신이 2020-09-17 17:25:03
정신나간 소리하네
지류형은 이미 많다
온누리, 제주사랑, 농협상품권 등
그 기구 운영할 돈은 얼마나 들까?
앞으로 지류형을 더 줄이고
카드, 모바일형태를 사용토록 유도해야지
거기서도 한자리 만들려고??
재난지원금 전체 다 줄때 지류형으로 받아간 사람이 얼마나 될까? 그렇게 필요한 분만 요청에 의해서 타 상품권과 연계하면 되는걸 뭘 이런걸 말하고 있냐
그것도 당이?
아니면 지류형을 내세워 업체 엎어보려고?
211.***.***.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