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성년자 공갈 혐의 제주서 전연령 렌터카 운영자 구속
미성년자 공갈 혐의 제주서 전연령 렌터카 운영자 구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속칭 '전연령 렌터카'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관광객이 게시한 민원 글.
속칭 '전연령 렌터카'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관광객이 게시한 민원 글.

제주에서 렌터카를 빌려 접촉사고를 내는 수법으로 보험금을 타낸 일당이 검거 된데 이어 이번에는 렌터카 업자가 전연령 차량 대여를 악용해 돈을 뜯어낸 혐의로 구속됐다.

제주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공동공갈과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위반 혐의로 모 렌터카 임직원 A(46)씨와 B(47)씨를 최근 구속 송치했다.

이들은 2018년 12월부터 제주에서 속칭 ‘전연령 렌터카’를 운영하며 운전 경험이 없거나 경력이 부족한 관광객을 상대로 돈을 갈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통상 도내 렌터카 업체는 승용차를 기준으로 만 21세 이상이거나 운전 경력 3년 이상의 관광객들에게 차량을 대여한다. 운전 미숙으로 인한 사고를 우려하기 때문이다.

승합차의 경우 만 26세 이상의 고객에게 차량을 대여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만 18~20세 운전면허 소지자의 경우 보험료도 높아 대부분의 렌터카는 전연령 대여를 꺼리고 있다.

이들은 운전경험이 없거나 부족한 여성, 대학생 등에게 렌터카를 대여했다. 이후 차량을 반납하면 흠집 등을 지적하며 수리비와 감가상각비 등의 명목으로 돈을 요구한 의혹을 받고 있다.

2020년 2월까지 피해자는 경찰이 확인한 것만 30여명에 이른다. 경찰이 추정한 범행 금액도 3000만원 가량이다.

특히 이들은 모 렌터카가 폐업하면서 나온 영업용 차량 60대를 일반차량으로 전환해 2900여 차례에 걸쳐 불법 대여한 의혹도 받고 있다. 경찰이 추정한 부당이득금은 4억5000만원 상당이다.

반면 해당 렌터카측은 이용자의 과실 등을 주장하며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피해를 호소하는 글이 행정기관 홈페이지에 지속적으로 올라오자, 수사에 착수했다. 8월에는 해당 렌터카 사무실을 압수수색해 관련 장부를 확보했다.

제주지방경찰청은 이들과 공모한 의혹을 받고 있는 해당 렌터카 직원 등 7명에 대해서도 불구속 상태로 수사를 진행하며 여죄를 캐고 있다.

서귀포경찰서는 앞서 제주서 렌터카를 빌려 접촉사고를 내는 등 수법으로 보험금을 타낸 김모(23)씨 등 일당 5명을 구속하고 60여명은 불구속 상태로 입건해 검찰에 넘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3
시민1 2020-09-21 23:00:36
역시 광역수사대는 훌륭합니다.
180.***.***.14

시민 2020-09-21 22:58:33
이런 협박 사기 업체로 안해
관광객들에게 몹쓸짓함으로 제주도의
이미지를 무척 실추(失墜)시켰네요.

묵묵히 열심히 일하는 주변 렌트카 업체까지도
이미지를 손상시켰고..

이제는 관광객들이 이런 피해를
당하지 않았으면 합니다.

기분좋게 제주도 여행와서 좋은추억과 낭만만 가득 남기고 기분좋은 여행이 되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180.***.***.14

호객 2020-09-18 22:27:06
국내선 출국장 앞에서 렌트가호객꾼들 정말이지!! 이젠 강력하게 단속해서 제주도 이미지 흐리지 못하도록 해주세요.
지역사회다보니 공항자치경찰도 이젠 눈감아주고 있는거 같아보이고 광역수사대에서 철저히 수사해서 깡패호객꾼들 모조리 잡아주세요
39.***.***.198

호객꾼 2020-09-18 13:46:46
제주청 광역수사대가 이름값을 하네요
공항에가면 렌터카회사에어 저렴하게 차를빌린 후 도착하는 관광객들에게 접근해서 렌터카를 빌리도록 호객하는 꾼들이 여럿있습니다. 심지어 공항1층 렌터카 안내데스크에서 차를 빌리는 광광객들도 중간에서 가로채가는 일이 종종발생하고 빌려줄때에는 차량을 대충확인하게하고 반납할때는 꼼꼼하게 차량을 확인하여 언제생겼는미 모르는 흠집을 가지고 과다하게 수리비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수리비를 내지않으면 비행기시간에 못타도록 잡아놔서 울며겨자먹기식으로 돈을 내곤합니다.
자치경찰에서 호객꾼들을 단속한다고 하지만 단속을 못하고 있습니다. 이참에 광역수사대에서 이런부분도 본때를 보여주시기 바랍니다.
211.***.***.170

도민 2020-09-18 13:38:16
저런사람들은 강력하게 처벌해야 함니다. 꼬리만 짜르지말고 몸통과 머리도 같이 짤라내야 합니다. 머리와 몸통이 그대로 있어서 도마뱀이 꼬리를 짜르면 또 꼬리가 생겨나듯이 몸통을 짜르지 않으면 근절되지 않을겁니다. 저런사람들과 공항에서 호객하는 사람들 때문에 제주관광이미지가 크게 훼손되고 있고, 선량한 렌터카 업체들이 욕먹고 있는 겁니다. 이참에 공항에서 렌터카 호객하는 사람들도 정리해주시기 바랍니다.
211.***.***.1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