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외국인근로자지원센터, 총 7개 언어 지원 체계
제주도외국인근로자지원센터, 총 7개 언어 지원 체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외국인근로자지원센터(센터장 홍성직)는 지난 1일부터 네팔어와 인도네시아어, 캄보디아어 통·번역 서비스 지원을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 

(사)제주외국인평화공동체 수탁 외국인근로자지원센터는 지난 1일 3개 국어 통·번역 인력을 추가 확보하면서 영어, 중국어, 베트남어, 필리핀어에 이어 총 7개국 언어를 지원할 수 있게 됐다. 

외국인근로자지원센터는 외국어 통·번역 서비스를 통해 코로나19로 사각지대에 있는 외국인근로자와 주민 권익 증진 등을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