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으로 만나는 비대면 ‘커뮤니티 키친’ 활기
화면으로 만나는 비대면 ‘커뮤니티 키친’ 활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동부종합사회복지관(관장 오명복)은 지난 18일 서귀포시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일환 ‘커뮤니티 키친’을 비대면으로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커뮤니티 키친은 교류 없이 생활하는 노인이 증가함에 따라 공유 공간에서 이뤄지는 식사를 매개로 참여자 간 유대를 형성키 위해 마련됐다. 서로를 돌보는 공동체적 삶을 구현키 위한 목적이다. 

이번 행사는 서귀포시 남원읍 행복실버주택 입주민이 참여한 가운데 화상 프로그램을 통해 실시간 소통 방식으로 진행됐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 강화에 따라 대면 방식 진행이 어렵게 돼 온택트 형식으로 이뤄진 것이다.

프로그램 참여자는 “코로나19 상황에서 다들 어렵지만 이렇게 화면을 통해서라도 다 같이 소통하며 요리할 수 있어 즐겁고 새롭다. 이런 경험을 줘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커뮤니티 키친은 지난해 11월부터 시작돼 참여자들이 매주 행복실버주택 공동공간에 모여 메뉴 선정부터 요리, 식사까지 함께하는 통합돌봄 프로그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