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삼다수, 역사박물관 편찬 ‘현대사 현장기록’에 수록
제주삼다수, 역사박물관 편찬 ‘현대사 현장기록’에 수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역사박물관이 편찬한 사진자료집 '현대사 현장 기록Ⅳ'에 수록된 제주삼다수
대한민국역사박물관이 편찬한 사진자료집 '현대사 현장 기록Ⅳ'에 수록된 제주삼다수

 

제주도개발공사와 제주삼다수가 역사의 한 페이지를 장식했다.

대한민국역사박물관은 최근 아카이브 사진자료집 '현대사 현장 기록Ⅳ' 제주편을 완간, 편찬하고 공사와 제주삼다수를 소개했다.

제주지역 22곳의 역사적 현장을 소개한 제주편에서는 항일운동기념탑과 이중섭거리, 제주4.3수악주둔소, 구 육군 제1훈련소, 제주공항 등이 소개됐다.

제주개발공사와 제주삼다수와 관련해, 네 페이지에 걸쳐 먹는물관리법 개정 및 공사 설립 등 제주삼다수의 역사와 배경을 소개했다.

이와 함께 제주삼다수의 깨끗한 품질과 40%에 달하는 시장 점유율, 해외수출 노력 등도 담았다. 역사서는“삼다수를 통해 지역경제에 이바지 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대한민국역사박물관은 발간사를 통해 “미래 후손들이 역사를 기억하는데 도움을 주기 위해 현재의 모습이라도 기록하자는 마음에서 발간했다”며 “역사교육의 현장에서 학습자료로 활용하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발간 배경을 밝혔다.

김정학 제주도개발공사 사장은 “우리 삼다수 공장이 아주 중요한 역사적 시설이라는 것을 반증한다”며 “제주삼다수를 통해 국민의 건강권을 지키고, 사회공헌 활동을 강화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자료집은 대한민국역사박물관이 2014년부터 전국 근현대사 사적지 700여곳에 대해 기록을 진행해온 사업이다. 2015년 서울, 인천, 경기편을 시작으로, 올해 전북, 전남‧광주, 제주편을 완간해 사업이 마무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