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천지연 무대 채울 가곡, 뮤지컬 넘버
서귀포 천지연 무대 채울 가곡, 뮤지컬 넘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악앙상블 소울, 18일 오후 6시 칠십리야외공연장서 '그리움, 추억하다' 개최

서귀포 출신 음악가들이 결성한 ‘성악앙상블 소울’이 18일 오후 6시 천지연폭포 칠십리야외공연장에서 야외 음악 공연 <그리움, 추억하다>를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제약받는 주민들을 위해, 음악으로 평온한 일상을 추억하자는 취지로 기획했다.

성악가들은 <가을의 노래>, <산촌>, <가을 편지> 등의 한국 가곡과 유명 뮤지컬 수록곡을 함께 들려준다. <캣츠>의 <메모리>, <지킬 앤 하이드>의 <Take me as I am>, <오페라의 유령>의 <All I ask of you> 등의 뮤지컬 넘버가 공연장에 울려퍼진다.

성악앙상블 소울은 “코로나19로 인하여 실내 공연이 힘들어진 시기다. 이번 야외 공연은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공연으로 진행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소울은 지역민들에게 아름다운 음악을 선사하며 지역을 대표하는 음악단체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개했다.

<그리움, 추억하다>는 제주문화예술재단의 기초공연예술 창작 활성화 지원 사업의 일환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