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학교-마을 함께하는 ‘하례생태탐험대’ 본격 운영
서귀포시, 학교-마을 함께하는 ‘하례생태탐험대’ 본격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서귀포시는 100명 이하나 6학급 이하인 소규모학교와 마을 활성화를 돕기 위해 ‘마을과 함께하는 하례생태탐험대’ 프로그램을 본격 운영 중이라고 22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하례리(이장 허지성)와 하례초등학교(교장 강혜란), 서귀포시가 업무협약을 통한 공동협력으로 올해 초 새롭게 도입한 ‘마을-학교-서귀포시’ 협력 마을 교육공동체 프로그램을 통해 추진되는 사업이다.

하례초등학교 선생님을 대상으로 운영되는 ‘하례초 선생님 생태탐험대’와 하례초등학교 학생·학부모 대상 ‘부모와 자녀가 함께하는 생태탐험대’로 구성돼 지난 14일 본격 운영을 시작했다.

내용은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핵심지역인 효돈천과 다양한 식생이 공존하는 고살리숲길서 진행되는 ‘숲밧줄놀이’ 체험 △마을 여성 농업인이 창업한 사회적협동조합서 제주 전통 재래떡 ‘상웨떡’ 만들기 체험 △하례리 바닷가서 채취한 보말을 이용한 파스타 만들기 체험 등으로 구성됐다.

이어 서귀포시는 자연환경해설사 자격을 보유한 마을주민을 강사로 초청해 마을 아이들과 지역주민이 자연환경을 매개로 소통할 수 있도록 기회를 마련할 계획이다. 

평생교육지원과 관계자는 “이번 하례생태탐험대 활동은 학생과 학부모, 마을주민에게 우리 생활이 자연환경과 공감하고 함께한다는 것을 일깨우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특색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해 소규모학교와 마을이 활성화되도록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