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시민단체 “송악산 개발 중단, 난개발 면죄부 아냐”
제주 시민단체 “송악산 개발 중단, 난개발 면죄부 아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25일 오전 11시 서귀포시 대정읍 송악산서 ‘청정제주 송악선언’을 통해 송악산 개발 반대 입장을 우회적으로 드러낸 것과 관련해 제주 시민단체는 “송악산 개발 중단이 제주 난개발에 대한 면죄부는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송악산개발반대대책위원회는 이날 성명을 통해 “송악산 뿐 아니라 제주 곳곳은 여전히 개발로 신음하고 주민 갈등이 깊어지고 있다. 오늘 발언이 진심이라면 원 지사는 개발사업으로 서로 상처 입고 갈라선 지역주민에게 진심이 담긴 사과를 우선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반대위는 “원형 그대로가 남아있는 송악산을 지키기 위해 지난 1988년 군사기지 건설 반대부터 뉴오션타운 개발 반대까지 지난 32년간 늘 긴장 속에서 맞서왔다”며 “송악산 개발 종지부를 찍고 제주 미래가 되려면 유원지 지정 해제와 송악산 공유지화가 이뤄져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송악산 세계자연유산 등재 추진과 이를 뒷받침할 수 있는 구조적, 제도적 방안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반대위는 “송악산뿐만 아니라 제주 곳곳에서는 개발사업으로 인해 이웃 간 서로 날을 세우는 등 감정의 골이 깊어지고 있다”며 “원 지사가 진정 난개발을 막겠다는 생각이라면, 독단적 도정 행태에 대한 반성과 함께 제주 난개발을 즉각 중단하는 등 도민 지혜를 모아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 “제주도는 여전히 제2공항, 대명동물테마파크, 비자림로 확포장공사, 해상풍력사업 등 열거하기 힘든 많은 지역서 주민 갈등으로 신음하고 있다”면서 “오늘 원 지사의 개발 중단 선언도 일방적 통보에 불과하다. 원 지사는 제주의 신음에 귀 기울이고 도민 목소리를 듣는 등 소통에 나서야 할 것”이라고 피력했다.

[전문] 송악산 개발 중단이 제주 난개발 면죄부는 아니다! 

송악산 일대는 원형그대로의 모습이 남아있는 제주의 마지막 자존이다. 지난 1988년 송악산 군사기지 건설 반대 운동부터 송악산 뉴오션타운 개발 사업의 반대 운동에 이르기까지 지난 32년 동안 제주도와 정부기관이 주도 혹은 방조한 각종 개발계획으로부터 송악산을 지키기 위해 늘 긴장된 시간을 살아왔다. 오늘 원희룡 도지사의 발언이 송악산 개발의 종지부를 찍고 제주의 미래가 되기 위해서는 유원지 지정을 해제하고 송악산 일대를 공유지화해야한다. 세계자연유산등재도 당장 추진해야 할 것이다. 이를 뒷받침할 수 있도록 구조적이고 제도적인 방안이 마련되어져야 할 것이다. 

지금까지 반대대책위는 꾸준히 도지사와의 면담을 요청하고 함께 얘기하자고 했지만 단 한 차례도 원희룡 도지사는 응하지 않았다. 만일 원희룡 도지사가 진심으로 송악산 개발을 막기를 원한다면 지금까지 일방적으로 추진된 개발 사업들로 상처받고 갈라진 지역 주민들에게 진심이 담긴 사과를 먼저 해야 할 것이다. 

비단 송악산뿐만이 아니다. 제주도 곳곳이 여전히 개발로 신음하고 있으며 주민 간의 갈등의 골의 깊어지고 있다. 어제까지 이웃으로 지내던 주민들이 서로를 향해 날을 세우는 현실을 제주 도정은 잘 알고 있을 것이다. 원희룡 도지사가 진정 난개발을 막겠다는 생각이면 지금까지의 막무가내식 독단적 도정 행태를 반성하고 송악산뿐만 아니라 제주도의 난개발을 즉각 중단하고 도민의 지혜를 모아야 할 것이다. 여전히 성산일대의 초대형 파괴사업인 제주 제2공항에 대해 강행의지를 밝히고 있으며 대명동물테마파크, 비자림로 확포장공사, 해상풍력사업 등 열거하기도 힘든 많은 지역에서 주민들은 갈등하고 반목하고 신음하고 있다. 오늘의 개발 중단 선언도 소통보다는 일방적 통보에 불과하다. 더 이상 통보하지 말고 소통하라! 더 이상 밀어붙이지 말고 도민의 목소리를 들어라! 제주의 신음소리에 진심으로 귀를 기울여라.

2020년10월25일 
송악산개발반대대책위원회, 송악산을 사랑하는 사람들 일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제주사람 2020-10-26 14:06:36
언제부터제주를그렇게사랑했다고난개발운운말고중국놈들좋다고하지
14.***.***.38

오~ 2020-10-25 16:34:51
이지사님이 사과하기 전에 당신들 끼리 사이좋게 지내자고 악수해라 원지사님이 당신들집 똥개냐 이래라 저래라 하지 마라
39.***.***.1

도민 2020-10-25 14:57:01
여러가지 경우의 수를 둔 눈치보기 하는거죠.
115.***.***.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