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공직사회 파수꾼 청원경찰 ‘퇴직휴가제’ 도입되나?
제주 공직사회 파수꾼 청원경찰 ‘퇴직휴가제’ 도입되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감] 강철남 의원 “공무원과 차별 철폐…이미 타 시․도 3곳에서 도입 시행”

공직사회 파수꾼 역할을 하고 있는 청원경찰들에 대해 퇴직준비휴가를 도입하자는 제안이 나왔다.

강철남 의원. ⓒ제주의소리
강철남 의원. ⓒ제주의소리

제주도의회 행정자치위원회 강철남 의원(연동을, 더불어민주당)27일 제주도 총무과 소관 업무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에서 부서별 인적자원관리, 청원경찰 관리 등에 대해 질의했다.

부서별 인적자원관리와 관련해서는 도, 제주시, 서귀포시 모두를 아우르는 적극적 정현원 관리로 코로나19 특수성까지 반영할 필요가 있다고 피력했다.

또 결원과 관련해서도 제주시는 3명인 반면 서귀포시는 과원이 37명인 점을 들어 조직개편 전 정현원 검토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강 의원은 특히 제주도 청원경찰 관리규정에서 청원경찰의 휴가 등에 대해 제주도 지방공무원 복무조례를 준용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당해 규정에 연가, 병가, 공가 및 특별휴가 외에 퇴직준비휴가를 추가할 것을 제안했다.

청원경찰이란 청원경찰법에 따라 기관의 장 또는 시설사업장 등의 경영자가 경비를 부담할 것을 조건으로 경찰의 배치를 신청하는 경우 그 기관시설 또는 사업장 등의 경비를 담당하게 하기 위해 배치하는 경찰을 말한다. 제주도에는 8월말 현재 총 236명이 근무하고 있다.

지방공무원의 경우 지방공무원 임용령에 따라 정년퇴직예정자의 사회적응 준비를 위해 필요한 경우 공로연수 계획을 수립시행하고 있다.

서울과 경기, 인천의 경우는 청원경찰에게도 지방공무원 공로연수와 유사한 퇴직준비휴가(30)’를 이미 시행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강 의원은 공무원과의 차별 철폐로 근무여건을 개선할 필요가 있다. 이미 타 시도에서도 시행되고 있다제주도 청원경찰들도 정년퇴직 전 사회적응에 필요한 준비가 필요한 점 등을 감안할 때 퇴직준비휴가제도입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이에 강재섭 총무과장은 관련부서와 협의해 관련규정 개정 등의 절차를 이행하고 가급적 연내 시행이 될 수 있도록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
뭐하는게 있어야지 2020-10-30 20:31:49
청경이 뭐하는게 있어야지 그냥 경비업무에 공무원 연금받고 쉬늰날도 훨씬 많은데 공무원과 똑같이 해달라는게 말이 되냐?
청경은 자연감소시키는게 예산 절약이다
정말하는거 없이 청사 주변 몇번 산책하고 최소 5000에세 8000까지 연봉타가는 예산낭기의 전형이다
112.***.***.206

11 2020-10-28 05:33:05
사회적응에 필요한 준비?
공무원 조직은 우리 사회에서 생활하는것이 아닌가 봅니다.
산속에서 폐쇄된 공간에서 구출되어 적은기간을 두어야하는지?
공로연수도
이러한것을 없에는것이 도민의 세금을 절약하는것이 아닐런지
211.***.***.11

ㅈㅈㅈㅈ 2020-10-27 13:24:11
나도 그렇게 하고 싶다. 그럼 예산은 어디에 나오나.
우선 도의원 세비를 일정부분 줄여서 청원경찰 근무환경 개선에서 사용 하심이 좋을 듯 합니다.
아님 애초에 청원 경찰을 만들지 말아야지. 만들어 넣고 차별 철폐 복지 운운하는 것은 모순입니다
이번 기회에 줄일 것 줄이고, 없앨 것 없셉시다
124.***.***.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