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여행 후 잇따라 코로나 확진...서울 1명, 경남 3명
제주 여행 후 잇따라 코로나 확진...서울 1명, 경남 3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서울 노원구-경남 창원시 확진자 통보...이동동선 역학조사

 

제주도는 서울시 노원구 확진자 A씨와 경상남도 창원시 확진자 B씨의 방문 사실을 통보받고 즉시 역학조사에 착수했다.

A씨는 일행 1명과 지난 26일부터 29일까지 3박 4일 일정으로 제주를 방문했다.

A씨 일행은 지난 2일 서울시 소재 병원을 방문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았고, 다음 날인 3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B씨는 일행 4명과 지난 11월29일부터 12 2일까지 3박 4일 일정으로 제주를 방문했다.

B씨는 지난 2일 경남 소재 병원을 방문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았고 다음 날인 3일 오후 12시 30분 확진 판정을 받았다.

B씨의 일행 4명 중 3명이 4일 잇달아 확진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제주도 방역당국은 이들에 대해 역학조사 범위 내 정확한 제주 체류 일정을 파악하기 위해 진술 확보에 주력하는 한편 신용카드 사용 내역, 현장 CCTV 분석 등을 통해 이동 동선을 조사 중이다. 

제주도는 이들과 관련한 세부 동선과 접촉자 정보가 확인되는 대로 방역 조치할 방침이다.

또한 역학조사 완료 후에는 ‘중앙방역대책본부 확진자의 이동경로 등 정보공개 지침(1판)에 따라 코로나19 확진자에 대한 이동 경로를 목록 형태로 도 홈페이지에 공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안전제일 2020-12-05 12:43:55
여행오는 육지인간들 이틀씩이라도 격리 시켜라. 그 후 검사해서 안전하면 여행하게하고 아니면 돌려보내라. 당연히 검사비는 본인 부담이고. 방역이 우선이지 여행이 우선이 아니다.
220.***.***.130

제주 2020-12-05 07:28:38
전국 처음으로라도 코로나 검사 확인서 소지자에 입도 허용 전국보도가 돼야 경각심을 일깨우고 무증상 감염자도 찾아내고 왜 시행이 안되는지 맨날 구상권청구니 헛발질 하지말고 확진자 계속나오니 접촉자 확진다 자가격리는 얼마나 많이 나올지 이러다 경제 폭망할 수 있음 제주도는 제발좀 강력한 정책 시행하라
112.***.***.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