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의 보물, 오름의 보전방안 도민에게 듣는다!
제주의 보물, 오름의 보전방안 도민에게 듣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오름의 보전.관리방안 도민의견 수렴
강태길 작가의 제주오름. [사진=제주도청 제공]
강태길 작가의 제주오름. [사진=제주도청 제공]

 

제주의 천연보물인 오름을 체계적으로 보전하고 모든 세대들이 오름의 가치를 공유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도민의 목소리를 듣는다.

제주도는 14일부터 오는 28일까지 도·행정시 홈페이지 등을 통해 오름의 보전·관리방안에 대한 도민 의견을 수렴한다고 밝혔다.

최근 도민과 관광객들이 코로나19 감염을 우려해 밀집된 실내 관광지보다 오름 탐방 등 생태관광을 선호하면서 탐방객 증가로 인한 오름 훼손이 가속화되고 있어 오름의 환경가치 보전 및 현명한 이용을 위한 새로운 보전·관리모델 구축이 필요한 실정이다.

주요 의견수렴내용은 △오름 탐방 시 가장 불편한 점 또는 잘못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것 △오름의 보전·관리 전반에 대해 가장 잘하고 있는 것 △오름을 잘 보전하여 후손들에게 물려주기 위해 가장 필요한 것 △오름의 보전·관리를 위해 도민과 관광객 등 오름 탐방자가 준수해야 할 가장 중요한 사항 등 5개 항목이다.

이외에도 설문 참여자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정책방안을 자유롭게 제시할 수 있도록 했다.

제주도는 오름보전관리 의견수렴 결과에 대해 전문가 의견 등을 종합해 2021년 ‘제주특별자치도 오름기본계획’ 수립 시에 적극 반영하고 정책자료 등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문경삼 환경보전국장은 “오름은 도민의 소중한 자산임과 동시에 제주인의 삶의 숨결이 오롯이 담겨있는 장소”라며 “이번 도민의견수렴을 통해 체계적인 오름 보전관리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