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주행중 렌터카 엔진룸에 구멍 나 불
제주서 주행중 렌터카 엔진룸에 구멍 나 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주동부소방서
사진=제주동부소방서

23일 오후 5시 54분께 제주시 조천읍 교래리 비자림로 도로상에서 주행중이던 아반떼 렌터카 차량에 불이 났다.

불은 출동한 119에 의해 30여분만에 진화됐고, 차량 탑승자들은 자력으로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이 불로 차량이 전소되면서 소방서 추산 820여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차량을 대여한 관광객은 지난 17일 차량을 렌트했을 당시부터 엔진에서 이상한 소음이 들렸고, 이날 숙소로 이동하던 중 엔진룸 소음이 커져 확인해보니 연기와 화염을 목격했다고 진술했다.

소방당국은 엔진룸이 심하게 연소됐고, 차량 전체로 연소 경로가 확인된 점, 엔진 하단에 구멍이 발견된 점으로 미뤄 운행 중 엔진에 구멍이 생기며 연료가 누유돼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타타 2021-02-25 17:38:06
렌트카대여 비용좀 올리고 교통환경부담금 좀 메기고 쓰레기도 좀
갖고 가라 그래 ㅡㅡ
119.***.***.160

길도 운전도 미숙한~~ 2021-02-25 10:17:38
관광객에게 돈만 싸게 받을게 아니라 차량점검을 게을리 하지 말고 좋은 차량으로 대여 바란다 .. 차선 3개를 다 막고 다니는 렌트카 때문에 정말 짜증난다 이 개나리 18cm들아~~
118.***.***.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