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지역농협서 또 금품수수 의혹 경찰 수사 착수
제주 지역농협서 또 금품수수 의혹 경찰 수사 착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지역농협 비상임이사 선거 과정에서 금품수수가 있었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제주시농협은 25일 지역별 대의원 120여명이 참여하는 비상임이사(임원) 선거를 열어 임기가 끝난 11개 지구의 비상임이사 11명과 여성할당 1명 등 총 12명의 이사를 선출했다.

경찰은 금품수수 의혹과 관련해 특정 지구 내 비상임이사 후보가 대의원을 상대로 금지된 선거운동을 했는지를 확인 중이다.

이를 위해 관계자를 참고인 자격으로 불러 조사를 벌였다. 각종 첩보를 통해 실제 금품수수가 있었는지 여부도 들여다보고 있다

농업협동조합법 제50조는 임원이 되려는 사람은 정관으로 정하는 기간 중에는 선거운동을 위해 조합원을 호별로 방문하거나 특정 장소에 모이게 할 수 없다고 규정하고 있다.

제50조의2(기부행위의 제한)는 지역농협의 임원 선거 후보자나 배우자 등은 조합원이나 그 가족 등에 금전·물품이나 그 밖의 재산상 이익을 제공하거나 약속하는 행위를 금지하고 있다.

비상임이사는 고정 보수는 없지만 회의 수당을 받으며 이사회에서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다. 소속 지역농협 조합장에 대한 견제와 간부급에 대한 징계에도 관여할 수 있는 위치다.

제주시농협에서는 4년 전 비상임이사 선거 과정에서도 금품수수 문제가 불거져 비상임이사 후보들이 농업협동조합법 위반 혐의로 기소돼 3명이 벌금형을 선고받은 바 있다.

해당 조합 관계자는 “비상임이사는 권한도 막강하지만 추후 조합장선거 출마를 위한 자리이기도 하다”며 “고질적 금품선거를 막기 위해 외부 위탁선거 등 투명성이 절실하다”고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8
조합원 2021-03-01 09:59:19
소문들어보니
김**, 이**,김**.문**,고** 이 많이 썻다고 하는데
담당 수사관님 이번에 실력발휘 하셔서 특진 하시고 앞으로 농협 선거에서 금품을 줘서 당선되는 사례가 없도록 해주세요!
이번 기회에 금품선거 뿌리 뽑아야 합니다.
119.***.***.12


공정한 2021-02-26 20:36:03
주는데로 쳐 먹자
꼴린데로 표 찍자
이놈이나 저놈이나 똑곹은 도로보데스여
언제보나 몇 선 이사했노렌 광고낸 강모 찌질이도 이성게
에라이 아그들아 자중하거라
220.***.***.159

hope 2021-02-26 08:58:47
공정하게 채용 좀 해주세요... 부탁입니다.
공부해서 정정당당하게 채용될 수 있는 사회 만들어 주세요.
- 지역농협에 들어가고 싶은 1인 -
112.***.***.174

덜덜덜~ 2021-02-26 07:39:53
덜덜덜 떨지말고
받은 것들은 빨리 자수허라
마을에서 농협 대의원이란 것이
부끄럽지 않느냐. 자수들 허라
빈대 낮짝이라도 있으면 자수들 허라
엠비시방송에서도 계속 나왐쪄
경찰아저씨들도 이번은 돈돈허게 수사한
쪽팔리기전에 자수헙써.
대의원 김**아지망도
겅허지 않으면 나가 불어 불키여
58.***.***.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