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4.3평화재단 “여순특별법 ,여야 합의 통과 환영”
제주4.3평화재단 “여순특별법 ,여야 합의 통과 환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공권력에 의해 많은 민간인이 희생된 제주4.3의 쌍둥이 사건으로 불리는 여수·순천 10.19 사건의 한을 풀게 될 특별법이 73년 만에 마련된 것과 관련해 제주4.3평화재단이 환영 의사를 밝혔다. 

‘여수·순천 10.19 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이하, 여순특별법)’은 지난 2001년 최초 발의 이후 상임위 계류와 자동폐기 과정을 반복하다 20여 년 만인 지난 16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문턱을 넘어 29일 본회의를 통과한 바 있다.

제주4.3평화재단은 30일 논평을 내고 “여순사건의 진실규명과 희생자 명예회복을 위한 특별법 제정을 적극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어 “여순특별법 제정을 위해 유족과 각계 시민단체는 20여 년간 많은 노력을 기울였으며, 그 노력에 경의를 표한다”며 “정부는 대한민국 과거사 해결의 또 다른 이정표를 위한 정의롭고 합리적인 후속 조치를 신속히 취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여러 차례 국회 문턱을 넘지 못해 좌절했던 과거를 극복하고 여야 간 합의를 바탕으로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됐다는 점을 높이 산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4.3평화재단은 화해와 상생의 정신으로 여순사건의 제반 과제 해결을 위한 걸음에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여순사건은 1948년 10월 19일 여수 제14연대 소속 군인들이 제주 4·3사건 진압 명령을 거부하고 봉기한 사건으로, 여수·순천 일대를 거쳐 전남 동부까지 확장한 이들 세력을 진압하는 과정에서 수많은 민간인과 군경이 숨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9
진실 2021-07-03 00:31:25
폭동 여순사건을 일으킨 가해자들에게 왜 보상을 주나요?
218.***.***.141

국민의 소리 2021-07-02 01:31:10
<제주의 소리>는 역사의 진실을 외면한 거짓기사를 쓰지 마시고 14연대 반란군에 의해 자행된 여수경찰서 경찰관들에 대한 무참한 학살사건과 여수 중앙동 로터리에서 14연대 반란군에 의해 자행된 엽기적인 살인범죄와 같은 만행에 대해서 기사를 쓰십시오.
180.***.***.8

국민의 소리 2021-07-02 01:24:03
자동차끼리 사소한 접촉사고가 날때 누가 잘못했는지를 먼저 따지는 것이 상식인 것처럼 여순사건이 무엇이며 이 사건의 가해자는 누구이며 누가 억울한 피해자인지를 정확히 따지는 것이 순서일텐데 사건의 진실에 대한 기사는 하나도 없고 무조건 여순사건이 봉기라고 말한다면 지나가는 소가 웃을 일이다.
여순사건은 봉기가 아니라 남로당 중앙당에 의해서 일어난 명백한 폭동반란이다.
180.***.***.8

국민의 소리 2021-07-02 01:15:19
<동아일보 1949년 4월 10일자> 기사에 보면 여수 14연대 반란이 남로당 중앙당의 지령에 의해 발생한 폭동이고 반란임을 분명히 밝히고 있다. 그런데 이러한 역사적 진실은 하나도 언급하지 않고 남로당 중앙당 지령에 의해 형용할수 없는 엽기적인 살인행각을 벌인 살인마들을 희생자로 만드는 “여순특별법”통과가 된 것에 대해 비판은 커녕 무슨 경사라도 난 것인양 기사를 쓰고 있는 <제주의 소리>와 기자는 각성하시고 국민앞에 사죄하십시오. 그렇지 않으면 언젠가 역사의 무서운 심판을 받는 날이 반드시 올 것입니다.
180.***.***.8

자유 2021-07-01 09:49:11
공산당(남로당)의 만행에 대해서는 말이 없고 무고한 민간인에 좌익 공산당(남로당)을 포함시켜 명예회복시키겠다는 음모에 국민은 용납할 수 없다
223.***.***.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