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진 번아웃 상태인데…제주도, 처우개선 ‘감감’
의료진 번아웃 상태인데…제주도, 처우개선 ‘감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안전위원회 “의료진 희생 언제까지 강요할 건가…보상대책 내놔야” 주문

 

코로나19와 최 일선에서 16개월 넘게 사투를 벌이고 있는 의료진들의 번아웃(탈진) 문제가 심각한데도, 제주도 당국이 이들에 대한 처우개선에 소극적이라는 지적이 쏟아졌다.

제주도의회 보건복지안전위원회(위원장 양영식)830일 오전 제398회 임시회를 속개해 제주도가 제출한 2021년도 제2회 추경예산안을 심사하고 있다.

이날 추경심사에서는 코로나19와 사투를 벌이고 있는 현장 대응인력들의 번아웃(burnout) 문제가 도마에 올랐다. 번아웃이란 어떤 일에 몰두하던 사람이 극도의 피로를 호소하는 상태를 말한다.

김대진 의원(서귀포시 동홍동, 더불어민주당)보건의료인의 70% 정도가 번아웃 상태라는 말을 들었다. 이런 상태에서는 코로나19 대유행에 제대로 대응할 수가 없다의료진에 대한 처우개선이 우선이다. 언제까지 희생을 강요할 것이냐라고 따져 물었다.

고은실 의원(비례대표, 정의당)보건의료노조가 총파업을 예고했는데, 다행인지 몰라도 제주는 혈액원 1곳만 소속이서 일선 의료진들의 대규모 파업 참여는 없을 것으로 안다면서도 그렇다고 언제까지 이들의 희생과 헌신에 박수만 칠 것이냐. 16개월 동안 정말 열심히 했는데, 그렇다면 그에 합당한 보상이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임태봉 제주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이 미흡하지만 이들에 대해 심리치료, 힐링 프로그램을 진행하려고 한다고 답변하자, 고 의원은 이들에 대한 처우개선이 그렇게 힘드냐. 도 자체적으로 이들에 대한 인센티브 제공은 생각해보지 않았느냐고 추궁했다.

제주도의회 보건복지안전위원회 김대진, 고은실, 이승아 의원(왼쪽부터). ⓒ제주의소리
제주도의회 보건복지안전위원회 김대진, 고은실, 이승아 의원(왼쪽부터). ⓒ제주의소리

이승아 의원(오라동, 더불어민주당)“(현장 대응인력들이) 출근하기보다 차라리 사고라도 났으면 하는 생각을 해본 적이 있다는 말에 충격을 받았다이제는 의료진들의 희생과 헌신에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는 것조차 미안할 정도라고 운을 뗐다.

이어 현장 대응인력의 80% 정도가 이직을 고민한다고 한다. 공공병원, 의료인력 확충을 주문할 때마다 당국에서는 늘 챙기겠다고 하는데 실제 개선된 건 전혀 없다말로만 개선하겠다고 하지 말고 예산을 더 적극적으로 찾아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임태봉 국장은 오늘 여러 의원들께서 집중적으로 문제를 제기한 만큼 처우개선 대책을 더 적극적으로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 같은 답변에 김대진 의원은 보충질문을 통해 국장의 답변을 들으면 의료진들의 처우개선에 대한 고민과 생각이 별로 없는 것 같다. 저는 지금 집행부가 보건의료 인력들에 (언어적) 폭력을 가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질타했다.

그러면서 총파업을 예고한 보건의료노조가 없어서 안이하게 대응하는 것 아니냐. 혹여 번아웃으로 인한 사고가 나지 않도록 다각적인 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거듭 당부했다.

한편 보건의료노조는 “10%의 공공병원이 코로나 환자 80% 이상을 받으면서 한계에 다다른 간호사들의 이직이 속출하고 있다며 정부 차원의 대책마련이 부실할 경우 92일부터 전면 총파업에 돌입하겠다고 예고한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
개선필요 2021-08-31 11:56:05
토요일 아침에 선별검사소를 다녀왔습니다. 그 더운 날에 마스크와 방호복 입고 일하는 분들을 보며 도움을 줄 방법이 없어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습니다. 제도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방안이 절실해 보입니다.
203.***.***.177

개선 2021-08-30 18:04:07
환자 옆에서 고생하는 간호사들이 대표적이지만, 환자 검사 시행하는 의사, 코로나 검체 접수하는 검사실 직원도 모두들 고생중입니다. 간호 공무원들은 하루종일 전화에 시달려 우울증이 온다는 얘기도 들었어요.
무엇보다 거리두기가 제대로 되지 않고 코로나 환자가 급증하는 요즘, 겨우 버티던 의료진이 번아웃 오는 현상은 당연할지도 모르겠네요. 처우개선 꼭 해줬으면 좋겠어요
218.***.***.41

ㅁㅁㅁㄴ 2021-08-30 14:24:05
내가 그래서 그만둔거야 간호사…
돈도 쥐뿔만 받으면서 수익은 병원 의사들 월급으로 다 가져가지…
언제까지 희생을 강요할꺼냐?
코로나로 다 죽어도 깨우치지 못할걸?
너네 200만원 받고 삼교대 하면서 주말 못쉬고 오프도 10개도 안되는곳에서 일해봐요…
선진국반열에 한국이 들었다면서 간호사 대우는 어떻게 노가다 현장직보다도 못하는지…
진짜 우리나라, 제주도 간호사 처우 이딴식으로하면서 한심하다 한심해… 맨날 지네 머 해쳐먹젠만 하난…
125.***.***.52